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경주 PGA 공동2위…기상 악화로 경기 중단
입력 2016.02.01 (09:39) 수정 2016.02.04 (14:15)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탱크 최경주가 미국 프로골프투어에서 4년 8개월만의 우승에 도전중입니다.

최경주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열린 파머스 인슈어런스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1개와 보기 네 개로 세 타를 잃어 중간합계 6언더파 공동 2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최경주가 10번홀까지 마친 가운데, 현지의 기상악화로 경기가 중단된 상황입니다.

리우올림픽 골프 남자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된 최경주는 지난 2011년이후 4년 8개월만의 우승에 도전중입니다.
  • 최경주 PGA 공동2위…기상 악화로 경기 중단
    • 입력 2016-02-01 09:40:27
    • 수정2016-02-04 14:15:38
    930뉴스
탱크 최경주가 미국 프로골프투어에서 4년 8개월만의 우승에 도전중입니다.

최경주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열린 파머스 인슈어런스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1개와 보기 네 개로 세 타를 잃어 중간합계 6언더파 공동 2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최경주가 10번홀까지 마친 가운데, 현지의 기상악화로 경기가 중단된 상황입니다.

리우올림픽 골프 남자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된 최경주는 지난 2011년이후 4년 8개월만의 우승에 도전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