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유산 호주 태즈매니아 화재 피해 확산
입력 2016.02.01 (10:18) 국제
세계 유산에 등재된 호주 남부 섬 태즈메이니아의 야생지대가 화재로 파괴돼 일부는 복원이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호주 언론은 태즈매니아 서부에서 지난달 13일 번개로 발생한 화재가 보름 넘게 계속되면서 세계 유산인 야생지대도 큰 피해를 입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불로 고대 고산식물 생태계가 일부 파괴됐고 특히 불탄 나무 중에는 수령 천500년 이상된 소나무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즈메이니아 야생지대는 지구상 광활한 온대 야생지역 중 하나로 자연과 문화적 가치가 인정돼 1982년 세계 유산으로 지정됐습니다.
  • 세계유산 호주 태즈매니아 화재 피해 확산
    • 입력 2016-02-01 10:18:49
    국제
세계 유산에 등재된 호주 남부 섬 태즈메이니아의 야생지대가 화재로 파괴돼 일부는 복원이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호주 언론은 태즈매니아 서부에서 지난달 13일 번개로 발생한 화재가 보름 넘게 계속되면서 세계 유산인 야생지대도 큰 피해를 입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불로 고대 고산식물 생태계가 일부 파괴됐고 특히 불탄 나무 중에는 수령 천500년 이상된 소나무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즈메이니아 야생지대는 지구상 광활한 온대 야생지역 중 하나로 자연과 문화적 가치가 인정돼 1982년 세계 유산으로 지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