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생생영상] ‘열흘간 350km’…걸어서 고향 간 청년
입력 2016.02.05 (10:49) 수정 2016.02.05 (11:1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워낙 많은 인구가 이동해 복잡하기로 소문난 중국의 귀성 행렬.

그런데 여기, 아주 특별한 귀성길을 선택한 청년이 있습니다.

대학생인 뤼중타오 씨는 열흘간 350km를 걸어서 고향에 도착했습니다.

<인터뷰> 뤼중타오(대학교 2학년) : "걷기의 즐거움에 대한 책을 보고 저도 한번 해보고 싶었기 때문에 많은 것을 보며 걸어서 가기로 했습니다."

길을 잘못 들기도 하고 넘어져 다치기도 해 힘든 순간도 많았지만, 무엇보다 특별한 경험이었다고 하네요.
  • [지구촌 생생영상] ‘열흘간 350km’…걸어서 고향 간 청년
    • 입력 2016-02-05 10:53:31
    • 수정2016-02-05 11:18:24
    지구촌뉴스
워낙 많은 인구가 이동해 복잡하기로 소문난 중국의 귀성 행렬.

그런데 여기, 아주 특별한 귀성길을 선택한 청년이 있습니다.

대학생인 뤼중타오 씨는 열흘간 350km를 걸어서 고향에 도착했습니다.

<인터뷰> 뤼중타오(대학교 2학년) : "걷기의 즐거움에 대한 책을 보고 저도 한번 해보고 싶었기 때문에 많은 것을 보며 걸어서 가기로 했습니다."

길을 잘못 들기도 하고 넘어져 다치기도 해 힘든 순간도 많았지만, 무엇보다 특별한 경험이었다고 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