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무수단’ 발사
통일부, 설 연휴 ‘北 미사일 발사 대비’ 비상근무
입력 2016.02.05 (11:55) 정치
통일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설 연휴 기간중인 8일부터 10일까지 비상근무 체제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부서별로 비상 근무조를 편성하고 북핵 종합상황실 등을 증원했다고 말했습니다.

정 대변인은 기상 상황 등 적절한 조건이 맞춰지면 북한이 언제라도 미사일을 쏠 가능성이 높다면서, 북한 체류 국민들의 안전 조치를 강화하기 위해 개성공단 입주기업들과 비상 연락 체계를 계속 가동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통일부, 설 연휴 ‘北 미사일 발사 대비’ 비상근무
    • 입력 2016-02-05 11:55:24
    정치
통일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설 연휴 기간중인 8일부터 10일까지 비상근무 체제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부서별로 비상 근무조를 편성하고 북핵 종합상황실 등을 증원했다고 말했습니다.

정 대변인은 기상 상황 등 적절한 조건이 맞춰지면 북한이 언제라도 미사일을 쏠 가능성이 높다면서, 북한 체류 국민들의 안전 조치를 강화하기 위해 개성공단 입주기업들과 비상 연락 체계를 계속 가동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