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앞바다서 상처입은 큰 돌고래 구조
입력 2016.02.05 (14:48) 경제
해양수산부는 울산 앞바다에서 부상당한 큰 돌고래를 구조해 치료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상처를 입고 울산 방어진항 안으로 들어온 큰 돌고래를 오늘 낮 12시쯤 고래연구센터 연구원들이 구조해 수족관으로 옮겨 치료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길이 1.7미터 정도의 이 돌고래는 생후 2년 반 정도의 어린 돌고래로 그물에 걸린 뒤 탈출하다 부상을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해수부는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이 돌고래를 치료한 뒤 상태가 회복되면 방어진항 바깥 쪽에 방류할 예정입니다.
  • 울산 앞바다서 상처입은 큰 돌고래 구조
    • 입력 2016-02-05 14:48:23
    경제
해양수산부는 울산 앞바다에서 부상당한 큰 돌고래를 구조해 치료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상처를 입고 울산 방어진항 안으로 들어온 큰 돌고래를 오늘 낮 12시쯤 고래연구센터 연구원들이 구조해 수족관으로 옮겨 치료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길이 1.7미터 정도의 이 돌고래는 생후 2년 반 정도의 어린 돌고래로 그물에 걸린 뒤 탈출하다 부상을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해수부는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이 돌고래를 치료한 뒤 상태가 회복되면 방어진항 바깥 쪽에 방류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