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장·장부까지 ‘싹쓸이’…화훼단지 돌며 절도
입력 2016.02.13 (06:40) 수정 2016.02.13 (07:5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국을 돌며 화훼단지만 전문적으로 털어온 절도범이 같은 혐의로 재판 중인 상태에서 또 범행을 저지르다 붙잡혔습니다.

외진 곳에 있어 침입하기 쉬운 점을 노렸는데 현금, 카드는 물론 통장과 장부까지 모조리 훔쳐갔습니다.

왜 그랬을까요?

안다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벽 시간대 한 남성이 화원 주변을 한참 서성입니다.

조금 뒤 잠기지 않은 쪽 문을 열고 들어오더니, 현금과 카드 등을 챙겨 달아납니다.

문이 잠긴 화원에선 잠금 장치를 뜯어내거나 칼로 비닐 벽을 찢고 침입했습니다.

이 남성은 돈이 안 되는 통장이나 장부도 함께 훔쳤습니다.

피해자들이 여기에 카드나 통장 비밀번호를 적어두는 점을 노린 겁니다.

<인터뷰> 피해 화원 주인 : "20년 된 노트가 있는데 거기에다가 조그맣게 깨알만하게 남이 잘 볼 수 없도록 적어놨거든요 비밀번호를."

이렇게 파악한 비밀번호로 지난 6개월간 챙긴 돈이 2백여 차례에 걸쳐 5천여만 원에 이릅니다.

피의자는 37살 제모씨.

전국의 화훼단지만 전문적으로 노렸습니다.

<녹취> 피의자(음성변조) : "대부분 외곽이나 시와 시 경계에 화훼단지가 있습니다. 안에 사람이 있는지 없는지 확인이 쉬워서."

제 씨는 지난해 6월, 같은 혐의로 이미 재판에 넘겨진 상황.

그러나 불구속 상태에서 달아난 채 또다시 범행을 저질러오다 끝내 구속됐습니다.

<인터뷰> 조천용(경기 분당경찰서 강력팀장) : "화훼단지는 뒷면은 보온재와 비닐로 시설이 돼 있습니다. 그래서 절도범들이 침입하기 용이하기 때문에 뒷부분 시설에 대해서도 신경을 써야..."

경찰은 카드나 통장을 가게에 두지 말고, 비밀번호를 적은 종이는 별도 보관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안다영입니다.
  • 통장·장부까지 ‘싹쓸이’…화훼단지 돌며 절도
    • 입력 2016-02-13 06:42:31
    • 수정2016-02-13 07:50:47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전국을 돌며 화훼단지만 전문적으로 털어온 절도범이 같은 혐의로 재판 중인 상태에서 또 범행을 저지르다 붙잡혔습니다.

외진 곳에 있어 침입하기 쉬운 점을 노렸는데 현금, 카드는 물론 통장과 장부까지 모조리 훔쳐갔습니다.

왜 그랬을까요?

안다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벽 시간대 한 남성이 화원 주변을 한참 서성입니다.

조금 뒤 잠기지 않은 쪽 문을 열고 들어오더니, 현금과 카드 등을 챙겨 달아납니다.

문이 잠긴 화원에선 잠금 장치를 뜯어내거나 칼로 비닐 벽을 찢고 침입했습니다.

이 남성은 돈이 안 되는 통장이나 장부도 함께 훔쳤습니다.

피해자들이 여기에 카드나 통장 비밀번호를 적어두는 점을 노린 겁니다.

<인터뷰> 피해 화원 주인 : "20년 된 노트가 있는데 거기에다가 조그맣게 깨알만하게 남이 잘 볼 수 없도록 적어놨거든요 비밀번호를."

이렇게 파악한 비밀번호로 지난 6개월간 챙긴 돈이 2백여 차례에 걸쳐 5천여만 원에 이릅니다.

피의자는 37살 제모씨.

전국의 화훼단지만 전문적으로 노렸습니다.

<녹취> 피의자(음성변조) : "대부분 외곽이나 시와 시 경계에 화훼단지가 있습니다. 안에 사람이 있는지 없는지 확인이 쉬워서."

제 씨는 지난해 6월, 같은 혐의로 이미 재판에 넘겨진 상황.

그러나 불구속 상태에서 달아난 채 또다시 범행을 저질러오다 끝내 구속됐습니다.

<인터뷰> 조천용(경기 분당경찰서 강력팀장) : "화훼단지는 뒷면은 보온재와 비닐로 시설이 돼 있습니다. 그래서 절도범들이 침입하기 용이하기 때문에 뒷부분 시설에 대해서도 신경을 써야..."

경찰은 카드나 통장을 가게에 두지 말고, 비밀번호를 적은 종이는 별도 보관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안다영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