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CIA국장 “IS의 미국 공격은 불가피…그동안 많이 차단”
입력 2016.02.16 (05:43) 수정 2016.02.16 (07:39) 국제
존 브레넌 미국 중앙정보국, CIA 국장은 IS가 반드시 미국 본토 공격에 나설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미국 CBS 방송 인터뷰에서 "IS가 요원이든 물질이든 그 이외에 테러에 필요한 어떤 것이든 미국 내에 심으려고 노력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분석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이어 "IS의 미국 공격은 불가피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러나 반드시 성공할 것으로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다만 IS를 비롯한 테러단체들이 소셜미디어 공간에서 암호화된 기술을 사용하는 데 반해 정보 당국은 이에 접근할 수 없는 현실을 지적하면서 테러 예방의 어려움을 토로했습니다.

실제로 지난해 11월 프랑스 파리 도심에서 발생한 동시 다발 테러를 거론하면서 "IS가 뭔가 꾸미고 있다는 것을 며칠 전에 알았지만 그들이 법집행 관리들이 접근할 수 없는 새로운 통신 암호 기술을 이용했다"고 지적했습니다.
  • 美 CIA국장 “IS의 미국 공격은 불가피…그동안 많이 차단”
    • 입력 2016-02-16 05:43:36
    • 수정2016-02-16 07:39:52
    국제
존 브레넌 미국 중앙정보국, CIA 국장은 IS가 반드시 미국 본토 공격에 나설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미국 CBS 방송 인터뷰에서 "IS가 요원이든 물질이든 그 이외에 테러에 필요한 어떤 것이든 미국 내에 심으려고 노력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분석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이어 "IS의 미국 공격은 불가피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러나 반드시 성공할 것으로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브레넌 국장은 다만 IS를 비롯한 테러단체들이 소셜미디어 공간에서 암호화된 기술을 사용하는 데 반해 정보 당국은 이에 접근할 수 없는 현실을 지적하면서 테러 예방의 어려움을 토로했습니다.

실제로 지난해 11월 프랑스 파리 도심에서 발생한 동시 다발 테러를 거론하면서 "IS가 뭔가 꾸미고 있다는 것을 며칠 전에 알았지만 그들이 법집행 관리들이 접근할 수 없는 새로운 통신 암호 기술을 이용했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