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현, ‘세계 16위 못 넘고’ 마르세유 1회전 탈락
입력 2016.02.16 (07:14) 수정 2016.02.16 (07:15) 연합뉴스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69위·삼성증권 후원)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오픈13(총상금 59만6천790 유로) 첫 판에서 탈락했다.

정현은 15일(현지시간)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열린 대회 첫날 단식 1회전에서 다비드 고핀(17위·벨기에)에게 0-2(3-6 1-6)로 졌다.

1세트 게임스코어 3-4까지 서로 서브 게임을 지켜가며 맞선 정현은 이때 자신의 서브 게임을 뺏겨 3-5로 벌어진 뒤 좀처럼 반격의 기회를 얻지 못했다.

정현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로 이동해 22일 개막하는 ATP 투어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총상금 224만9천215 달러)에 출전할 예정이다.

이 대회에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 스탄 바브링카(4위·스위스)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 정현, ‘세계 16위 못 넘고’ 마르세유 1회전 탈락
    • 입력 2016-02-16 07:14:16
    • 수정2016-02-16 07:15:34
    연합뉴스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69위·삼성증권 후원)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오픈13(총상금 59만6천790 유로) 첫 판에서 탈락했다.

정현은 15일(현지시간)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열린 대회 첫날 단식 1회전에서 다비드 고핀(17위·벨기에)에게 0-2(3-6 1-6)로 졌다.

1세트 게임스코어 3-4까지 서로 서브 게임을 지켜가며 맞선 정현은 이때 자신의 서브 게임을 뺏겨 3-5로 벌어진 뒤 좀처럼 반격의 기회를 얻지 못했다.

정현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로 이동해 22일 개막하는 ATP 투어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총상금 224만9천215 달러)에 출전할 예정이다.

이 대회에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 스탄 바브링카(4위·스위스)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