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말 막힌 장관의 궁여지책?
입력 2016.02.16 (11:36) 수정 2016.02.16 (11:42) 취재K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5일(어제) 국회 외교통일위 긴급현안보고에서 야당 의원들을 중심으로 홍용표 통일부 장관의 발언에 대한 집중 추궁이 이뤄졌다.

더불어민주당 정세균 의원은 '개성공단으로 유입된 돈의 70%가 당 서기실과 39호실로 들어가 핵이나 미사일에 쓰이는 것으로 파악된다'는 장관의 발언에 대한 근거를 내놓으라고 압박했다.

홍 장관은 "확증은 없는 상태에서 우려만 있었다"고 해명했지만 "근거가 있느냐"는 정 의원의 계속되는추궁에 말 없이 볼펜만 돌렸다.
  • [영상] 말 막힌 장관의 궁여지책?
    • 입력 2016-02-16 11:36:48
    • 수정2016-02-16 11:42:17
    취재K
15일(어제) 국회 외교통일위 긴급현안보고에서 야당 의원들을 중심으로 홍용표 통일부 장관의 발언에 대한 집중 추궁이 이뤄졌다.

더불어민주당 정세균 의원은 '개성공단으로 유입된 돈의 70%가 당 서기실과 39호실로 들어가 핵이나 미사일에 쓰이는 것으로 파악된다'는 장관의 발언에 대한 근거를 내놓으라고 압박했다.

홍 장관은 "확증은 없는 상태에서 우려만 있었다"고 해명했지만 "근거가 있느냐"는 정 의원의 계속되는추궁에 말 없이 볼펜만 돌렸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