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방부 “지난해 훈련소 폭발 동종 수류탄 전수 조사 중 4발도 이상 폭발”
입력 2016.02.16 (14:20) 수정 2016.02.16 (14:47) 정치
국방부는 지난해 9월 대구 신병훈련소에서 폭발 사고를 일으킨 수류탄과 종류가 같은 5만 5천여 발을 전수 조사 중 4발이 이상 폭발 현상을 일으켰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경량화 수류탄 기술시험 중간 조사 결과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해 9월 대구 신병훈련장에서 수류탄 투척 훈련 중 한 발이 폭발해 부사관 1명이 숨지고, 훈련병과 다른 부사관 1명이 다쳤습니다.

국방부는 사고 직후 문제의 수류탄과 같은 연도와 장소에서 생산된 다른 수류탄 5만 5천여 발을 모두 회수해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국방부 “지난해 훈련소 폭발 동종 수류탄 전수 조사 중 4발도 이상 폭발”
    • 입력 2016-02-16 14:20:47
    • 수정2016-02-16 14:47:31
    정치
국방부는 지난해 9월 대구 신병훈련소에서 폭발 사고를 일으킨 수류탄과 종류가 같은 5만 5천여 발을 전수 조사 중 4발이 이상 폭발 현상을 일으켰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경량화 수류탄 기술시험 중간 조사 결과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해 9월 대구 신병훈련장에서 수류탄 투척 훈련 중 한 발이 폭발해 부사관 1명이 숨지고, 훈련병과 다른 부사관 1명이 다쳤습니다.

국방부는 사고 직후 문제의 수류탄과 같은 연도와 장소에서 생산된 다른 수류탄 5만 5천여 발을 모두 회수해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