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봅슬레이 4인승, 세계선수권 ‘최종 18위’
입력 2016.02.22 (08:01) 수정 2016.02.22 (08:02) 연합뉴스
한국 봅슬레이 4인승 조가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최종 18위를 차지했다.

원윤종(31)-오제한(25)-김경현(22)-김진수(21) 조는 20∼21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이글스 경기장에서 열린 2016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세계선수권대회 봅슬레이 4인승 부문에서 1∼4차 시기 합계 3분26초79의 기록으로 30개 출전팀 중 18위를 차지했다.

한국 팀은 대회 첫날 1, 2차 시기에서 각각 51초45(21위), 51초83(21위)를 기록해 23위를 차지했다.

이어 둘째 날 열린 3, 4차 시기에서 각각 51초90(17위), 51초61(18위)로 순위를 높여 최종 성적을 끌어올렸다.

금메달은 라트비아(3분24초27), 은메달은 독일(3분24초31), 동메달은 스위스(3분24초49)가 차지했다.

원윤종-서영우로 이뤄진 봅슬레이 2인승 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금메달을 노릴 정도로 강하지만 4인승 조는 상대적으로 약하다.

앞서 원윤종-서영우 조는 지난 14일 열린 세계선수권대회에서 7위에 랭크됐다.

세계선수권대회를 마친 봅슬레이 대표팀은 독일 퀘닉세로 이동해 올 시즌 마지막 대회인 IBSF 월드컵 8차 경기를 준비한다.
  • 봅슬레이 4인승, 세계선수권 ‘최종 18위’
    • 입력 2016-02-22 08:01:55
    • 수정2016-02-22 08:02:03
    연합뉴스
한국 봅슬레이 4인승 조가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최종 18위를 차지했다.

원윤종(31)-오제한(25)-김경현(22)-김진수(21) 조는 20∼21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이글스 경기장에서 열린 2016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세계선수권대회 봅슬레이 4인승 부문에서 1∼4차 시기 합계 3분26초79의 기록으로 30개 출전팀 중 18위를 차지했다.

한국 팀은 대회 첫날 1, 2차 시기에서 각각 51초45(21위), 51초83(21위)를 기록해 23위를 차지했다.

이어 둘째 날 열린 3, 4차 시기에서 각각 51초90(17위), 51초61(18위)로 순위를 높여 최종 성적을 끌어올렸다.

금메달은 라트비아(3분24초27), 은메달은 독일(3분24초31), 동메달은 스위스(3분24초49)가 차지했다.

원윤종-서영우로 이뤄진 봅슬레이 2인승 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금메달을 노릴 정도로 강하지만 4인승 조는 상대적으로 약하다.

앞서 원윤종-서영우 조는 지난 14일 열린 세계선수권대회에서 7위에 랭크됐다.

세계선수권대회를 마친 봅슬레이 대표팀은 독일 퀘닉세로 이동해 올 시즌 마지막 대회인 IBSF 월드컵 8차 경기를 준비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