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오늘 ‘다케시마의 날’ 행사…4년 연속 차관급 파견
입력 2016.02.22 (09:04) 국제
일본 시마네현에서 오늘 열리는 '다케시마(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의 날' 행사에, 일본 정부가 4년째 차관급 인사를 파견합니다.

오늘 오후 1시 반부터 시마네 현립 무도관에서 약 5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에, 사카이 야스유키 내각부 정무관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일본 정부는 아베 신조 2기 정권 출범 이후 올해로 4년째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에 정무관을 파견하는 겁니다.

또 '일본 영토를 지키기 위해 행동하는 의원연맹'의 회장인, 신도 요시타카 자민당 중의원 등 일본 국회의원 10명도 이번 행사에 참가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마네현은 1905년 2월 22일, 일방적으로 독도를 행정 구역에 편입했고 2005년엔 '다케시마의 날'을 조례로 제정했습니다.

이듬해인 2006년부터 매년 기념행사를 진행해왔으며, 올해가 11년쨉니다.

이와 관련해 최재익 독도수호전국연대 대표 등 한국인 4명은 어제 일본 주오사카 한국총영사관 앞에서, '일본은 독도 영유권 주장을 중단하라'는 시위를 벌였고, 오늘은 시마네현 행사장 인근에서 항의한다는 계획입니다.
  • 일본 오늘 ‘다케시마의 날’ 행사…4년 연속 차관급 파견
    • 입력 2016-02-22 09:04:24
    국제
일본 시마네현에서 오늘 열리는 '다케시마(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의 날' 행사에, 일본 정부가 4년째 차관급 인사를 파견합니다.

오늘 오후 1시 반부터 시마네 현립 무도관에서 약 5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에, 사카이 야스유키 내각부 정무관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일본 정부는 아베 신조 2기 정권 출범 이후 올해로 4년째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에 정무관을 파견하는 겁니다.

또 '일본 영토를 지키기 위해 행동하는 의원연맹'의 회장인, 신도 요시타카 자민당 중의원 등 일본 국회의원 10명도 이번 행사에 참가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마네현은 1905년 2월 22일, 일방적으로 독도를 행정 구역에 편입했고 2005년엔 '다케시마의 날'을 조례로 제정했습니다.

이듬해인 2006년부터 매년 기념행사를 진행해왔으며, 올해가 11년쨉니다.

이와 관련해 최재익 독도수호전국연대 대표 등 한국인 4명은 어제 일본 주오사카 한국총영사관 앞에서, '일본은 독도 영유권 주장을 중단하라'는 시위를 벌였고, 오늘은 시마네현 행사장 인근에서 항의한다는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