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故 천경자 화백 자녀 친자 소송 제기
입력 2016.02.22 (12:56) 사회
지난해 8월 별세한 천경자 화백과 두 번째 남편인 고 김남중 씨 사이에서 출생한 자녀들이 천 화백의 친자임을 확인해 달라며 서울가정법원에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천경자 화백은 고 이형식 씨와 결혼해 장녀 혜선 씨와 장남 남훈 씨를 낳았고, 이후 이혼해 김남중 씨를 만나 차녀 정희 씨와 막내 종우 씨를 낳았습니다.

김정희 씨 등은 친생자 확인을 받는 대로 국립현대미술관이 지난 1991년 천 화백의 그림이라고 밝힌 '미인도'는 위작인데도, 미술관 측이 이를 이용해 수익 사업을 했다며 소송을 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故 천경자 화백 자녀 친자 소송 제기
    • 입력 2016-02-22 12:56:47
    사회
지난해 8월 별세한 천경자 화백과 두 번째 남편인 고 김남중 씨 사이에서 출생한 자녀들이 천 화백의 친자임을 확인해 달라며 서울가정법원에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천경자 화백은 고 이형식 씨와 결혼해 장녀 혜선 씨와 장남 남훈 씨를 낳았고, 이후 이혼해 김남중 씨를 만나 차녀 정희 씨와 막내 종우 씨를 낳았습니다.

김정희 씨 등은 친생자 확인을 받는 대로 국립현대미술관이 지난 1991년 천 화백의 그림이라고 밝힌 '미인도'는 위작인데도, 미술관 측이 이를 이용해 수익 사업을 했다며 소송을 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