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벽 퇴근길 경찰, 음주 운전자 추적해 검거
입력 2016.02.22 (13:39) 수정 2016.02.22 (17:39) 사회
야간 근무를 마치고 퇴근하던 경찰관이 새벽에 도로를 역주행하는 음주 운전자를 뒤쫓아가 검거했습니다.

지난 5일 새벽 4시쯤 경기도 의왕시 고천동에서 술에 취한 채 운전하던 28살 김 모 씨가 인도로 돌진해 화분 등을 들이받은 뒤 도로를 역주행해 달아났습니다.

당시 야근 후 퇴근하다 이를 목격한 안양동안경찰서 소속 소순성 순경은 자신의 차로 3킬로미터 정도를 추적해 김 씨를 붙잡았습니다.

운전자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7%로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새벽 퇴근길 경찰, 음주 운전자 추적해 검거
    • 입력 2016-02-22 13:39:20
    • 수정2016-02-22 17:39:12
    사회
야간 근무를 마치고 퇴근하던 경찰관이 새벽에 도로를 역주행하는 음주 운전자를 뒤쫓아가 검거했습니다.

지난 5일 새벽 4시쯤 경기도 의왕시 고천동에서 술에 취한 채 운전하던 28살 김 모 씨가 인도로 돌진해 화분 등을 들이받은 뒤 도로를 역주행해 달아났습니다.

당시 야근 후 퇴근하다 이를 목격한 안양동안경찰서 소속 소순성 순경은 자신의 차로 3킬로미터 정도를 추적해 김 씨를 붙잡았습니다.

운전자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7%로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