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체부, 프로 선수 도핑 3번 적발되면 영구 출전 정지
입력 2016.02.22 (13:44) 종합
앞으로 프로 스포츠 선수에 대한 도핑 검사가 의무화되고 세차례 적발된 선수는 영구 출전정지를 당하는 등 제재가 강화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프로 스포츠 선수에 대한 도핑 검사가 의무화됨에 따라 도핑 검사 절차와 방법, 제재 등을 규정한 프로 스포츠 도핑방지규정을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도핑 검사에서 1차 적발된 선수는 프로축구의 경우 최고 4년까지, 야구와 농구 등은 정규시즌의 50%까지 경기 출전을 정지시키고, 세차례 적발되면 종목에 관계없이 영구 출전 정지 징계를 내리기로 했습니다.
  • 문체부, 프로 선수 도핑 3번 적발되면 영구 출전 정지
    • 입력 2016-02-22 13:44:29
    종합
앞으로 프로 스포츠 선수에 대한 도핑 검사가 의무화되고 세차례 적발된 선수는 영구 출전정지를 당하는 등 제재가 강화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프로 스포츠 선수에 대한 도핑 검사가 의무화됨에 따라 도핑 검사 절차와 방법, 제재 등을 규정한 프로 스포츠 도핑방지규정을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도핑 검사에서 1차 적발된 선수는 프로축구의 경우 최고 4년까지, 야구와 농구 등은 정규시즌의 50%까지 경기 출전을 정지시키고, 세차례 적발되면 종목에 관계없이 영구 출전 정지 징계를 내리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