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현장] ‘눈 깜짝할 새’ 당신의 빈틈을 노린다
입력 2016.02.22 (17:17) Go!현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람이 붐비는 터미널에서 지갑을 훔친 소매치기범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범인은 지난해 12월 중순 서울 서초동 남부터미널에서 백 2십여만 원이 든 지갑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경찰 조사결과 동종전과 14범이었습니다.

범행 모습 영상응로 확인하시죠.
  • [고현장] ‘눈 깜짝할 새’ 당신의 빈틈을 노린다
    • 입력 2016-02-22 17:17:33
    Go!현장
사람이 붐비는 터미널에서 지갑을 훔친 소매치기범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범인은 지난해 12월 중순 서울 서초동 남부터미널에서 백 2십여만 원이 든 지갑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경찰 조사결과 동종전과 14범이었습니다.

범행 모습 영상응로 확인하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