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각국의 이상적인 남성 몸매는?
입력 2016.02.22 (18:22) 수정 2016.02.22 (18:4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떤 몸매를 가진 남성이 매력적으로 느껴지시나요?

19개 나라의 디자이너들이 꼽은 '멋진 몸매'의 기준이 공개됐습니다.

<리포트>

먼저 평범한 남성의 사진을 준비한 뒤, 각국의 미의 기준에 맞도록 편집을 요청했습니다.

중국은 홀쭉한 몸매에 얼굴도 갸름해졌습니다.

방글라데시와 필리핀은 무엇보다 다리가 많이 길어졌죠.

미국은 어깨와 가슴의 근육이 더 커졌고, 복부 지방이 현저히 줄었습니다.

남아공에선 구릿빛 피부색에 복근을 꽤나 강조했는데요.

스페인과 콜롬비아에선 허리 라인을 살린 몸매로 변신시켰습니다.

또 몸매보다 자신만만한 표정을 강조하기도 했죠.

아름다움에 대한 기준이 나라는 물론, 사람에 따라 이렇게도 다르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각국의 이상적인 남성 몸매는?
    • 입력 2016-02-22 18:25:52
    • 수정2016-02-22 18:41:36
    글로벌24
<앵커 멘트>

어떤 몸매를 가진 남성이 매력적으로 느껴지시나요?

19개 나라의 디자이너들이 꼽은 '멋진 몸매'의 기준이 공개됐습니다.

<리포트>

먼저 평범한 남성의 사진을 준비한 뒤, 각국의 미의 기준에 맞도록 편집을 요청했습니다.

중국은 홀쭉한 몸매에 얼굴도 갸름해졌습니다.

방글라데시와 필리핀은 무엇보다 다리가 많이 길어졌죠.

미국은 어깨와 가슴의 근육이 더 커졌고, 복부 지방이 현저히 줄었습니다.

남아공에선 구릿빛 피부색에 복근을 꽤나 강조했는데요.

스페인과 콜롬비아에선 허리 라인을 살린 몸매로 변신시켰습니다.

또 몸매보다 자신만만한 표정을 강조하기도 했죠.

아름다움에 대한 기준이 나라는 물론, 사람에 따라 이렇게도 다르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