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장·사고 반복 스크린도어…“안전 기준 높여야”
입력 2016.02.22 (21:42) 수정 2016.02.22 (21:58)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철로 추락 사고 등을 막기 위해 지난해 모든 광역·도시철도 승강장에 스크린도어 설치를 의무화했는데요.

정작 스크린도어의 안전 기준은 높이지 않아 새롭게 설치되는 스크린도어 역시 잦은 고장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유호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3일 지하철역에서 80대 할머니가 스크린도어에 끼어 숨졌습니다.

지난해 8월엔 스크린도어를 고치던 정비업체 직원이 열차에 치여 숨지는 등 스크린 도어 관련 안전사고는 해마다 반복됩니다.

스크린도어 고장 역시 한 해 평균 5천 건이 넘고 한 달에 4백 건이 넘습니다.

인증 규정이 엄격한 열차 운행시스템 등과는 달리 스크린도어는 일반 구조물로 분류돼, 국제 안전인증 의무가 없습니다.

이 때문에 국제 안전인증을 가진 업체조차 인증 규격대로 스크린도어를 만들지 않습니다.

<녹취> 스크린도어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국제 인증규격 대로 만들면)부품하나 하나도 안전성 높은 부품을 써야하니까 부품 가격도 높아지고요. 기술진에 대한 인건비도 상승하게 되죠."

지난해 스크린도어 설치를 의무화하면서 신규 설치를 앞둔 지역을 중심으로 안전기준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이 나옵니다.

<인터뷰> 김중진(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사무총장) : "스크린도어는 한번 설치하면 30년이라는 매우 긴 시간을 사용하기 때문에 제대로 설치되어야만 안전이 확보되고..."

전문가들은 기존 스크린도어의 고장률을 낮추기 위해선 주요 고장 원인으로 거론되는 스크린도어 감지 센서의 품질부터 높여야 한다고 지적합니다.

KBS 뉴스 유호윤입니다.
  • 고장·사고 반복 스크린도어…“안전 기준 높여야”
    • 입력 2016-02-22 21:50:05
    • 수정2016-02-22 21:58:34
    뉴스9(경인)
<앵커 멘트>

철로 추락 사고 등을 막기 위해 지난해 모든 광역·도시철도 승강장에 스크린도어 설치를 의무화했는데요.

정작 스크린도어의 안전 기준은 높이지 않아 새롭게 설치되는 스크린도어 역시 잦은 고장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유호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3일 지하철역에서 80대 할머니가 스크린도어에 끼어 숨졌습니다.

지난해 8월엔 스크린도어를 고치던 정비업체 직원이 열차에 치여 숨지는 등 스크린 도어 관련 안전사고는 해마다 반복됩니다.

스크린도어 고장 역시 한 해 평균 5천 건이 넘고 한 달에 4백 건이 넘습니다.

인증 규정이 엄격한 열차 운행시스템 등과는 달리 스크린도어는 일반 구조물로 분류돼, 국제 안전인증 의무가 없습니다.

이 때문에 국제 안전인증을 가진 업체조차 인증 규격대로 스크린도어를 만들지 않습니다.

<녹취> 스크린도어 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국제 인증규격 대로 만들면)부품하나 하나도 안전성 높은 부품을 써야하니까 부품 가격도 높아지고요. 기술진에 대한 인건비도 상승하게 되죠."

지난해 스크린도어 설치를 의무화하면서 신규 설치를 앞둔 지역을 중심으로 안전기준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이 나옵니다.

<인터뷰> 김중진(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사무총장) : "스크린도어는 한번 설치하면 30년이라는 매우 긴 시간을 사용하기 때문에 제대로 설치되어야만 안전이 확보되고..."

전문가들은 기존 스크린도어의 고장률을 낮추기 위해선 주요 고장 원인으로 거론되는 스크린도어 감지 센서의 품질부터 높여야 한다고 지적합니다.

KBS 뉴스 유호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