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톡톡! 연예광장] 휴 잭맨, 영화 ‘독수리 에디’ 홍보 차 내한
입력 2016.03.08 (07:31) 수정 2016.03.08 (08:0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매일매일 연예가의 새로운 소식을 전해 드리는 <톡톡! 연예 광장>입니다.

최근 멀게만 느껴졌던 해외 스타들의 한국 방문 소식이 자주 들려오는데요.

친한파로 잘~ 알려진 할리우드 배우 휴 잭맨이 4년 만에 다시 한국을 방문했습니다.

<리포트>

영화 '독수리 에디' 홍보를 위해 내한 한 휴 잭맨, 기자 회견을 시작으로 1박 2일 공식 일정에 나섰습니다.

영화 '독수리 에디'는 실력미달 국가대표와 비운의 천재코치가 올림픽을 향한 도전을 그렸는데요.

휴 잭맨과 함께 영화 '킹스맨'의 태런 에거튼이 호흡을 맞춰 기대되고 있는 작품입니다.

이번이 다섯 번째 한국 방문인 휴 잭맨은 기자회견에서 2018 평창 올림픽에 대해 언급 하는 등 한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 [톡톡! 연예광장] 휴 잭맨, 영화 ‘독수리 에디’ 홍보 차 내한
    • 입력 2016-03-08 07:37:36
    • 수정2016-03-08 08:03:35
    뉴스광장
<앵커 멘트>

매일매일 연예가의 새로운 소식을 전해 드리는 <톡톡! 연예 광장>입니다.

최근 멀게만 느껴졌던 해외 스타들의 한국 방문 소식이 자주 들려오는데요.

친한파로 잘~ 알려진 할리우드 배우 휴 잭맨이 4년 만에 다시 한국을 방문했습니다.

<리포트>

영화 '독수리 에디' 홍보를 위해 내한 한 휴 잭맨, 기자 회견을 시작으로 1박 2일 공식 일정에 나섰습니다.

영화 '독수리 에디'는 실력미달 국가대표와 비운의 천재코치가 올림픽을 향한 도전을 그렸는데요.

휴 잭맨과 함께 영화 '킹스맨'의 태런 에거튼이 호흡을 맞춰 기대되고 있는 작품입니다.

이번이 다섯 번째 한국 방문인 휴 잭맨은 기자회견에서 2018 평창 올림픽에 대해 언급 하는 등 한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