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20∼30대 가계소득 최초 감소
입력 2016.03.08 (08:05) 수정 2016.03.08 (08:51) 경제
지난해 2∼30대 가구의 소득 증가율이 사상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했습니다.

통계청의 가계동향 조사 결과 가구주가 39살 이하 2인 이상 가구의 지난해 월평균 소득은 431만 원으로 1년 전보다 0.6% 줄었습니다.

2∼30대 가구의 소득이 줄어든 것은 2003년 가계동향 조사가 시작된 이후 처음입니다.

통계청은 청년 취업난이 심해진 데다 직장을 얻더라도 비정규직인 경우가 많아 소득이 준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나머지 연령대를 보면 40대 가구가 2.8% 늘었고, 50대 가구와 60대 가구도 각각 2%와 6.8%씩 소득이 증가했습니다.

  • 지난해 20∼30대 가계소득 최초 감소
    • 입력 2016-03-08 08:05:25
    • 수정2016-03-08 08:51:31
    경제
지난해 2∼30대 가구의 소득 증가율이 사상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했습니다.

통계청의 가계동향 조사 결과 가구주가 39살 이하 2인 이상 가구의 지난해 월평균 소득은 431만 원으로 1년 전보다 0.6% 줄었습니다.

2∼30대 가구의 소득이 줄어든 것은 2003년 가계동향 조사가 시작된 이후 처음입니다.

통계청은 청년 취업난이 심해진 데다 직장을 얻더라도 비정규직인 경우가 많아 소득이 준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나머지 연령대를 보면 40대 가구가 2.8% 늘었고, 50대 가구와 60대 가구도 각각 2%와 6.8%씩 소득이 증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