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판교 전세가격 첫 입주 후 7년 만에 3배 상승
입력 2016.03.09 (01:00) 수정 2016.03.09 (07:38) 경제
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전셋값이 2009년 첫 입주 이후 7년 새 3배 가까이 뛰었습니다.

부동산114 조사 결과 지난달 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전셋값은 3.3㎡에 평균 천831만 원으로 2009년 첫 입주 당시 678만 원과 비교해 2.7배 올랐습니다.

이 같은 전셋값은 서울 강남 4구의 3.3㎡ 평균 전셋값 천738만 원을 넘는 수준입니다.

부동산114는 강남과 판교테크노밸리 임차수요가 늘면서 판교신도시의 전셋값이 급등했다고 분석했습니다.
  • 판교 전세가격 첫 입주 후 7년 만에 3배 상승
    • 입력 2016-03-09 01:00:54
    • 수정2016-03-09 07:38:45
    경제
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전셋값이 2009년 첫 입주 이후 7년 새 3배 가까이 뛰었습니다.

부동산114 조사 결과 지난달 판교신도시 아파트의 전셋값은 3.3㎡에 평균 천831만 원으로 2009년 첫 입주 당시 678만 원과 비교해 2.7배 올랐습니다.

이 같은 전셋값은 서울 강남 4구의 3.3㎡ 평균 전셋값 천738만 원을 넘는 수준입니다.

부동산114는 강남과 판교테크노밸리 임차수요가 늘면서 판교신도시의 전셋값이 급등했다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