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휴면예금·근로장려금도 ‘민원24’에서 확인 가능
입력 2016.03.09 (13:53) 수정 2016.03.09 (15:49) 사회
휴면예금이나 근로장려금 신청 대상 여부 등을 간편하게 인터넷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행정자치부는 정부민원포털인 민원24에서 제공하는 '나의 생활정보' 서비스를 21종에서 41종으로 내일(10일)부터 확대한다고 밝혔다.

새로 추가되는 '나의 생활정보' 서비스는 휴면예금, 휴면보험금, 주정차위반과태료, 근로장려금 신청 대상 여부, 임대주택 예비입주자 순위, 여권만료일 등 20종이다.

민원24의 '나의 생활정보'는 개인용 컴퓨터와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공인인증서로 로그인하고 생활정보 이용에 동의해야 한다. 현재 111만 명이 '나의 생활정보' 이용에 동의하고, 매달 평균 5만 명 이상이 신규 이용자 등록을 하고 있다. 월평균 생활정보 이용량은 61만여 건 수준이다.

휴면예금과 휴면보험금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잔액이 7,548억 원에 달하고 근로장려금과 자녀장려금의 경우 지난해 228만 가구에 1조6천억 원이 지급됐다. 행자부는 신청 요건을 충족하는데도 몰라서 신청을 못하는 사례가 줄어 재산상 권리를 찾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휴면예금·근로장려금도 ‘민원24’에서 확인 가능
    • 입력 2016-03-09 13:53:08
    • 수정2016-03-09 15:49:52
    사회
휴면예금이나 근로장려금 신청 대상 여부 등을 간편하게 인터넷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행정자치부는 정부민원포털인 민원24에서 제공하는 '나의 생활정보' 서비스를 21종에서 41종으로 내일(10일)부터 확대한다고 밝혔다.

새로 추가되는 '나의 생활정보' 서비스는 휴면예금, 휴면보험금, 주정차위반과태료, 근로장려금 신청 대상 여부, 임대주택 예비입주자 순위, 여권만료일 등 20종이다.

민원24의 '나의 생활정보'는 개인용 컴퓨터와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공인인증서로 로그인하고 생활정보 이용에 동의해야 한다. 현재 111만 명이 '나의 생활정보' 이용에 동의하고, 매달 평균 5만 명 이상이 신규 이용자 등록을 하고 있다. 월평균 생활정보 이용량은 61만여 건 수준이다.

휴면예금과 휴면보험금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잔액이 7,548억 원에 달하고 근로장려금과 자녀장려금의 경우 지난해 228만 가구에 1조6천억 원이 지급됐다. 행자부는 신청 요건을 충족하는데도 몰라서 신청을 못하는 사례가 줄어 재산상 권리를 찾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