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양의 후예’ 중국서 열풍…드라마 ‘한류 새 장’
입력 2016.03.09 (21:44) 수정 2016.03.09 (22:1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중국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연일 화제를 몰고 다니며 드라마 한류의 새 장을 열고 있습니다.

상하이 김태욱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중국 젊은이들이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푹 빠져있습니다.

불과 4회 방영 만에 시청 횟수가 무려 3억뷰, 단연 검색 1위 드라마입니다.

<인터뷰> 차이쩐위엔 : "너무 좋아해요. 4회까지 나왔는데, 두 번씩 봤어요. 친구는 여자 주인공을 좋아하고, 난 남자 주인공을 좋아해요."

중국 SNS에서 25억 번 넘게 언급될 만큼 폭발적인 인기입니다.

<인터뷰> 쉬화위에·장샤오위에 : "채팅방에 전부 이 얘기에요. (맞아요. 이 드라마 보려고 동영상 사이트에 가입하고 친구들하고 계속 이 얘기만 해요.)"

TV와 라디오에서도 <태양의 후예>에 대한 화제가 끊이질 않습니다.

<녹취> 중국 TV 방송 : "이 드라마는 전개가 속전속결입니다. 사랑을 털어놓지 못하는 한국 드라마의 전형적인 답답함이 없습니다."

사전제작을 통해 드라마 최초로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 방영한 것도 주효했습니다.

<인터뷰> 쟝위신(동영상 서비스업체 부장) : "지금까지 3억 명이 봤는데, 더 많은 사람들이 드라마를 보기 위해 유료 회원이 됐습니다."

이런 인기에 힘입어 한국관광공사는 곧바로 촬영지 여행상품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태양의 후예가 중국내 한류 드라마 열풍을 다시 일으키고 있습니다.

상하이에서 KBS뉴스 김태욱입니다.
  • ‘태양의 후예’ 중국서 열풍…드라마 ‘한류 새 장’
    • 입력 2016-03-09 21:45:19
    • 수정2016-03-09 22:11:22
    뉴스 9
<앵커 멘트>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중국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연일 화제를 몰고 다니며 드라마 한류의 새 장을 열고 있습니다.

상하이 김태욱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중국 젊은이들이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푹 빠져있습니다.

불과 4회 방영 만에 시청 횟수가 무려 3억뷰, 단연 검색 1위 드라마입니다.

<인터뷰> 차이쩐위엔 : "너무 좋아해요. 4회까지 나왔는데, 두 번씩 봤어요. 친구는 여자 주인공을 좋아하고, 난 남자 주인공을 좋아해요."

중국 SNS에서 25억 번 넘게 언급될 만큼 폭발적인 인기입니다.

<인터뷰> 쉬화위에·장샤오위에 : "채팅방에 전부 이 얘기에요. (맞아요. 이 드라마 보려고 동영상 사이트에 가입하고 친구들하고 계속 이 얘기만 해요.)"

TV와 라디오에서도 <태양의 후예>에 대한 화제가 끊이질 않습니다.

<녹취> 중국 TV 방송 : "이 드라마는 전개가 속전속결입니다. 사랑을 털어놓지 못하는 한국 드라마의 전형적인 답답함이 없습니다."

사전제작을 통해 드라마 최초로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 방영한 것도 주효했습니다.

<인터뷰> 쟝위신(동영상 서비스업체 부장) : "지금까지 3억 명이 봤는데, 더 많은 사람들이 드라마를 보기 위해 유료 회원이 됐습니다."

이런 인기에 힘입어 한국관광공사는 곧바로 촬영지 여행상품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태양의 후예가 중국내 한류 드라마 열풍을 다시 일으키고 있습니다.

상하이에서 KBS뉴스 김태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