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해를 삼킨 달’…인도네시아 개기일식 ‘장관’
입력 2016.03.09 (23:20) 수정 2016.03.10 (00:31)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달이 해를 가리는 현상이죠, 오늘 아침 우리나라에서 4년 만에 부분 일식이 관측됐는데요.

인도네시아 등에선, 해가 완전히 가려져 아침이 암흑으로 바뀌는 개기 일식이 일어났습니다.

특수 안경을 쓴 수천 명이 해변에 모였습니다.

바로 이 광경을 보기 위해서인데요.

태양이 달 그림자에 가려져 점점 작아지고 마침내 완전히 사라집니다.

도시가 순식간에 암흑 속에 빠져듭니다.

일식은 달이 태양과 지구 사이를 지나가며 세 개의 천체가 일직선 상에 놓일 때 생기는데요.

지구에서 태양의 일부, 혹은 전체가 달 그림자에 가려져서 보이지 않게 됩니다.

이번 일식은 동아시아와 태평양 연안 일부 지역에서 관측됐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해를 삼킨 달’…인도네시아 개기일식 ‘장관’
    • 입력 2016-03-09 23:21:45
    • 수정2016-03-10 00:31:21
    뉴스라인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달이 해를 가리는 현상이죠, 오늘 아침 우리나라에서 4년 만에 부분 일식이 관측됐는데요.

인도네시아 등에선, 해가 완전히 가려져 아침이 암흑으로 바뀌는 개기 일식이 일어났습니다.

특수 안경을 쓴 수천 명이 해변에 모였습니다.

바로 이 광경을 보기 위해서인데요.

태양이 달 그림자에 가려져 점점 작아지고 마침내 완전히 사라집니다.

도시가 순식간에 암흑 속에 빠져듭니다.

일식은 달이 태양과 지구 사이를 지나가며 세 개의 천체가 일직선 상에 놓일 때 생기는데요.

지구에서 태양의 일부, 혹은 전체가 달 그림자에 가려져서 보이지 않게 됩니다.

이번 일식은 동아시아와 태평양 연안 일부 지역에서 관측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