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태용호, 25·28일 알제리와 평가전
입력 2016.03.11 (11:10) 수정 2016.03.11 (12:02) 연합뉴스
8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한 신태용호가 아프리카의 강호 알제리와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11일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본선 준비를 위해 알제리 올림픽 대표팀을 초청했다고 밝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오는 25일 오후 8시 이천종합운동장, 28일 오후 7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알제리와 두 차례 맞붙는다.

스위스 출신의 피에르 쉬르만 감독이 이끄는 알제리는 나이지리아에 이어 아프리카 예선 2위로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획득했다.

한국 국가대표팀은 알제리와 1승1패를 기록 중이다. 한국은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알제리에 2-4로 무릎을 꿇었다.

올림픽대표팀 간 대결은 처음이다.

축구협회는 이번 평가전이 아시아 최종예선 이후 선수들의 컨디션을 점검하고 본선에서 활용할 전술을 테스트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알제리와의 평가전에 참가할 올림픽대표팀 선수 명단은 오는 14일 발표되고, 21일 소집된다.
  • 신태용호, 25·28일 알제리와 평가전
    • 입력 2016-03-11 11:10:41
    • 수정2016-03-11 12:02:20
    연합뉴스
8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한 신태용호가 아프리카의 강호 알제리와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11일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본선 준비를 위해 알제리 올림픽 대표팀을 초청했다고 밝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오는 25일 오후 8시 이천종합운동장, 28일 오후 7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알제리와 두 차례 맞붙는다.

스위스 출신의 피에르 쉬르만 감독이 이끄는 알제리는 나이지리아에 이어 아프리카 예선 2위로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획득했다.

한국 국가대표팀은 알제리와 1승1패를 기록 중이다. 한국은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알제리에 2-4로 무릎을 꿇었다.

올림픽대표팀 간 대결은 처음이다.

축구협회는 이번 평가전이 아시아 최종예선 이후 선수들의 컨디션을 점검하고 본선에서 활용할 전술을 테스트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알제리와의 평가전에 참가할 올림픽대표팀 선수 명단은 오는 14일 발표되고, 21일 소집된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