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세돌 ‘생사를 건 한수’에 알파고 실수 연발
입력 2016.03.14 (07:01) 수정 2016.03.14 (08:0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세돌 9단이 역사적인 승리를 거둔 원동력은 중앙에서 던진 절묘한 승부수였습니다.

이세돌의 묘수가 나온 뒤 알파고는 어이없는 실수를 연발하며 스스로 무너졌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세돌은 놀라운 직관으로 알파고 집안에서 수를 내는 단 하나의 묘수, 백 78을 발견했습니다.

<녹취> KBS 중계방송 녹취 : "역시 그 수가 나오네요. 그곳이 중앙의 뒷맛을 노리는 유일한 한수고 인간이라면 굉장히 당혹스러울 수 있는 장면입니다."

이후 알파고는 급격히 흔들렸습니다.

구글 딥마인드 허사비스 대표는 SNS를 통해서 그 때부터 승률이 떨어졌다고 고백했습니다.

승리 가능성이 낮아지자 알파고는 잇달아 의문의 수를 뒀습니다.

아무런 반사이익도 없이 자신의 우변 4점을 키워 죽이는가 하면, 좌하귀에서는 아마추어도 두지 않을 어이없는 행마까지 했습니다.

<녹취> KBS 중계 방송 : "어. 그 수는 또 뭐죠. (웃음밖에 안나오네요. 거의 클릭 미스 수준인데요.)"

이세돌은 마지막 초읽기에 몰리면서도 초고수답게 알파고가 실수를 응징해 항복을 받아냈습니다.

<인터뷰> 이세돌(9단) : "자신이 생각지 못했던 수가 나왔을 때는 버그의 형태로 수가 진행됐습니다. 이럴 경우에 어려워하는 것 같습니다."

4번째 대국만에 알파고의 약점을 찾아낸 이세돌이 5국에서는 어떤 묘수를 던질지 기대됩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 이세돌 ‘생사를 건 한수’에 알파고 실수 연발
    • 입력 2016-03-14 07:03:31
    • 수정2016-03-14 08:06:30
    뉴스광장
<앵커 멘트>

이세돌 9단이 역사적인 승리를 거둔 원동력은 중앙에서 던진 절묘한 승부수였습니다.

이세돌의 묘수가 나온 뒤 알파고는 어이없는 실수를 연발하며 스스로 무너졌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세돌은 놀라운 직관으로 알파고 집안에서 수를 내는 단 하나의 묘수, 백 78을 발견했습니다.

<녹취> KBS 중계방송 녹취 : "역시 그 수가 나오네요. 그곳이 중앙의 뒷맛을 노리는 유일한 한수고 인간이라면 굉장히 당혹스러울 수 있는 장면입니다."

이후 알파고는 급격히 흔들렸습니다.

구글 딥마인드 허사비스 대표는 SNS를 통해서 그 때부터 승률이 떨어졌다고 고백했습니다.

승리 가능성이 낮아지자 알파고는 잇달아 의문의 수를 뒀습니다.

아무런 반사이익도 없이 자신의 우변 4점을 키워 죽이는가 하면, 좌하귀에서는 아마추어도 두지 않을 어이없는 행마까지 했습니다.

<녹취> KBS 중계 방송 : "어. 그 수는 또 뭐죠. (웃음밖에 안나오네요. 거의 클릭 미스 수준인데요.)"

이세돌은 마지막 초읽기에 몰리면서도 초고수답게 알파고가 실수를 응징해 항복을 받아냈습니다.

<인터뷰> 이세돌(9단) : "자신이 생각지 못했던 수가 나왔을 때는 버그의 형태로 수가 진행됐습니다. 이럴 경우에 어려워하는 것 같습니다."

4번째 대국만에 알파고의 약점을 찾아낸 이세돌이 5국에서는 어떤 묘수를 던질지 기대됩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