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즐라탄 4골·1AS­…PSG, 정규리그 4연패 확정
입력 2016.03.14 (08:01) 연합뉴스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의 독보적 강자 파리 생제르맹(PSG)이 정규리그 4연패를 확정했다.

PSG는 13일(한국시간) 2015-2016 프랑스 리그앙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4골1도움을 기록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원맨쇼를 앞세워 트루아를 9-0으로 완파했다.

24승5무1패(승점 77)가 된 PSG는 8경기를 남겨두고 2위 AS모나코(13승13무4패·승점 52)와 승점차를 25로 벌리며 남은 경기에 상관없이 우승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PSG는 2011-2012시즌부터 4시즌 연속 리그앙을 제패하는 새 역사를 썼다.

PSG는 이날 전반 13분 만에 에딘손 카바니가 결승골을 넣은 데 이어 4분 뒤 이브라히모비치의 도움을 받은 하비에르 파스토레가 추가골을 넣었다. 전반 19분에는 아드리앙 라비오가 득점에 가담하며 전반을 3-0으로 마쳤다.

PSG는 후반 들어 이브라히모비치의 득점포가 작렬하며 정규리그 4연패를 자축했다.

후반 시작하자마자 팀의 네 번째 골을 넣은 이브라히모비치는 후반 7분과 10분에도 각각 골을 터뜨려 9분 만에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PSG는 상대 자책골에 이어 카바니가 득점에 가담하고, 후반 43분 이브라히모비치가 또다시 골망을 흔들며 골폭풍을 마무리했다.
  • 즐라탄 4골·1AS­…PSG, 정규리그 4연패 확정
    • 입력 2016-03-14 08:01:10
    연합뉴스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의 독보적 강자 파리 생제르맹(PSG)이 정규리그 4연패를 확정했다.

PSG는 13일(한국시간) 2015-2016 프랑스 리그앙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4골1도움을 기록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원맨쇼를 앞세워 트루아를 9-0으로 완파했다.

24승5무1패(승점 77)가 된 PSG는 8경기를 남겨두고 2위 AS모나코(13승13무4패·승점 52)와 승점차를 25로 벌리며 남은 경기에 상관없이 우승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PSG는 2011-2012시즌부터 4시즌 연속 리그앙을 제패하는 새 역사를 썼다.

PSG는 이날 전반 13분 만에 에딘손 카바니가 결승골을 넣은 데 이어 4분 뒤 이브라히모비치의 도움을 받은 하비에르 파스토레가 추가골을 넣었다. 전반 19분에는 아드리앙 라비오가 득점에 가담하며 전반을 3-0으로 마쳤다.

PSG는 후반 들어 이브라히모비치의 득점포가 작렬하며 정규리그 4연패를 자축했다.

후반 시작하자마자 팀의 네 번째 골을 넣은 이브라히모비치는 후반 7분과 10분에도 각각 골을 터뜨려 9분 만에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PSG는 상대 자책골에 이어 카바니가 득점에 가담하고, 후반 43분 이브라히모비치가 또다시 골망을 흔들며 골폭풍을 마무리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