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與 이한구 “현역 의원 대거 탈락할 수 있다”
입력 2016.03.14 (12:02) 수정 2016.03.14 (13:0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론조사 경선에 내보내는 후보를 결정하는 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회의 심사가 막바지에 접어든 가운데 이한구 위원장이 남아 있는 지역에서 현역 의원들이 대거 탈락 할 수 있음을 공개적으로 시사했습니다.

대구를 포함해 민감한 지역이 상당 수 있어 현역 의원들이 긴장하고 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누리당 이한구 공천관리위원장이 공천관리위원회 참석에 앞서 예고없이 기자실을 찾았습니다.

이 위원장은 비장한 각오로 심사를 할 때가 됐다며 공천 배제 기준 3가지를 밝혔습니다.

이 위원장이 밝힌 3가지 기준은 국회의원으로서 품위에 적합하지 않거나 당 정체성과 적합하지 않은 경우, 그리고 상대적으로 편한 지역에서 다선 의원의 혜택을 즐긴 경우입니다.

이 위원장은 국회의원으로서의 품의가 없으면, 국민들께 경선후보로 내 놓기 전에 공관위에서 걸러 내는 것이 맞다고 생각하며 당 정체성과 맞지 않는 사람에게는 응분의 대가를 지불하는 게 맞다며 그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또, 새누리당 강세지역에서 다선을 한 사람들은 후배들에게 진로를 터주는 일도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위원장은 본인들에게는 무리다 라는 결정이 내려질 수 있다며 대대적인 심사 탈락을 예고했습니다.

현재까지 대구지역의 지역구 12곳 중 11곳의 심사가 완료되지 않았고 이른바 서울 강남벨트의 심사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인천에서도 다선 의원들의 지역구 심사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탭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與 이한구 “현역 의원 대거 탈락할 수 있다”
    • 입력 2016-03-14 12:03:39
    • 수정2016-03-14 13:06:48
    뉴스 12
<앵커 멘트>

여론조사 경선에 내보내는 후보를 결정하는 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회의 심사가 막바지에 접어든 가운데 이한구 위원장이 남아 있는 지역에서 현역 의원들이 대거 탈락 할 수 있음을 공개적으로 시사했습니다.

대구를 포함해 민감한 지역이 상당 수 있어 현역 의원들이 긴장하고 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누리당 이한구 공천관리위원장이 공천관리위원회 참석에 앞서 예고없이 기자실을 찾았습니다.

이 위원장은 비장한 각오로 심사를 할 때가 됐다며 공천 배제 기준 3가지를 밝혔습니다.

이 위원장이 밝힌 3가지 기준은 국회의원으로서 품위에 적합하지 않거나 당 정체성과 적합하지 않은 경우, 그리고 상대적으로 편한 지역에서 다선 의원의 혜택을 즐긴 경우입니다.

이 위원장은 국회의원으로서의 품의가 없으면, 국민들께 경선후보로 내 놓기 전에 공관위에서 걸러 내는 것이 맞다고 생각하며 당 정체성과 맞지 않는 사람에게는 응분의 대가를 지불하는 게 맞다며 그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또, 새누리당 강세지역에서 다선을 한 사람들은 후배들에게 진로를 터주는 일도 필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위원장은 본인들에게는 무리다 라는 결정이 내려질 수 있다며 대대적인 심사 탈락을 예고했습니다.

현재까지 대구지역의 지역구 12곳 중 11곳의 심사가 완료되지 않았고 이른바 서울 강남벨트의 심사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인천에서도 다선 의원들의 지역구 심사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탭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