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화도에서 심야 레이싱 20대 8명 입건
입력 2016.03.14 (15:29) 수정 2016.03.14 (17:49) 사회
인천 강화경찰서는 강화도 일대에서 심야 레이싱을 벌인 혐의로 21살 A씨 등 20대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12일 새벽 3시 쯤 인천시 강화군 화도면 동막해수욕장 앞 편도 1차로에서 승용차 6대를 번갈아 타며 4차례에 걸쳐 레이싱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이들은 약 150m 도로를 시속 60~70㎞로 달려 누가 먼저 도착하는지를 가리는 이른바 '드레그 레이싱'을 벌였다.

드래그 레이싱은 직선 도로에서 가속을 밟아 목적지까지 빨리 도착하는 차량을 가리는 자동차 경주로, 일반 도로에서 레이싱을 하는 것은 불법이다.

  • 강화도에서 심야 레이싱 20대 8명 입건
    • 입력 2016-03-14 15:29:41
    • 수정2016-03-14 17:49:49
    사회
인천 강화경찰서는 강화도 일대에서 심야 레이싱을 벌인 혐의로 21살 A씨 등 20대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12일 새벽 3시 쯤 인천시 강화군 화도면 동막해수욕장 앞 편도 1차로에서 승용차 6대를 번갈아 타며 4차례에 걸쳐 레이싱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이들은 약 150m 도로를 시속 60~70㎞로 달려 누가 먼저 도착하는지를 가리는 이른바 '드레그 레이싱'을 벌였다.

드래그 레이싱은 직선 도로에서 가속을 밟아 목적지까지 빨리 도착하는 차량을 가리는 자동차 경주로, 일반 도로에서 레이싱을 하는 것은 불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