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변호사·의사 등 현금 영수증 발급 거절 급증
입력 2016.03.14 (17:07) 수정 2016.03.14 (17:33)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변호사와 의사 등 고소득 전문직이 현금 영수증 발급을 거절하는 사례가 급증했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민주당 오제세 의원이 국세청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변호사와 의사 등이 현금 영수증을 발급하지 않아 과태료를 낸 사례는 지난해 698건이었습니다.

이는 5년 전보다 6배 이상 늘어난 것입니다.

또 지난해 과태료 금액은 11억 5천만 원으로 5년 전보다 13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 변호사·의사 등 현금 영수증 발급 거절 급증
    • 입력 2016-03-14 17:08:41
    • 수정2016-03-14 17:33:37
    뉴스 5
변호사와 의사 등 고소득 전문직이 현금 영수증 발급을 거절하는 사례가 급증했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민주당 오제세 의원이 국세청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변호사와 의사 등이 현금 영수증을 발급하지 않아 과태료를 낸 사례는 지난해 698건이었습니다.

이는 5년 전보다 6배 이상 늘어난 것입니다.

또 지난해 과태료 금액은 11억 5천만 원으로 5년 전보다 13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