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공천 잇단 탈락…사라지는 ‘금배지’
입력 2016.03.14 (17:49) 수정 2016.03.15 (10:41) 정치
총선 후보 등록(24일~25일)까지 9일을 남겨놓고, 각 당의 공천 작업이 한창이다. 공천 심사와 당내 경선을 통해 탈락하는 현역의원들의 명단도 속속 확인되고 있다. 특히 오늘(15일)은 새누리당의 공천 심사가 주목을 받는 날이다.


[연관기사] ☞ 새누리당, 유승민·윤상현 공천여부 논의

공천논란의 핵심인 유승민 전 원내대표와 윤상현 의원의 공천 여부가 이르면 오늘 결정된다. 화약고가 될 수 있는 부분이다. 이한구 공천관리위원장은 당 정체성과 맞지 않는 경우, 국회의원의 품격에 적합하지 않는 경우, 공천에서 배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갑윤, 이재오, 진영, 황우여 의원 등의 이름이 당 안팎에서 거론된다.


[연관기사] ☞ ‘친노 좌장’ 이해찬 등 현역 7명 공천 탈락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친노(친노무현) 진영의 좌장격인 6선의 이해찬 전 총리가 공천에서 배제됐다. 5선의 이미경 의원, 정대철 전 고문의 아들인 초선 정호준 의원도 탈락했다. 특히 이해찬 전 총리의 탈락을 두고서 친노 진영의 집단적인 반발이 표면화되고 있다.


[연관기사] ☞ 국민의당, 오늘 천정배 대표 안 대표와 담판

국민의당은 야권연대 문제를 놓고 오늘(15일) 안철수 대표와 천정배 대표가 만나 담판을 짓는다. 선대위원장을 사퇴한 김한길 의원도 야권연대를 압박하고 있다. 국민의당의 정치적 미래를 결정짓는 중요한 날이다.



  • 공천 잇단 탈락…사라지는 ‘금배지’
    • 입력 2016-03-14 17:49:21
    • 수정2016-03-15 10:41:28
    정치
총선 후보 등록(24일~25일)까지 9일을 남겨놓고, 각 당의 공천 작업이 한창이다. 공천 심사와 당내 경선을 통해 탈락하는 현역의원들의 명단도 속속 확인되고 있다. 특히 오늘(15일)은 새누리당의 공천 심사가 주목을 받는 날이다.


[연관기사] ☞ 새누리당, 유승민·윤상현 공천여부 논의

공천논란의 핵심인 유승민 전 원내대표와 윤상현 의원의 공천 여부가 이르면 오늘 결정된다. 화약고가 될 수 있는 부분이다. 이한구 공천관리위원장은 당 정체성과 맞지 않는 경우, 국회의원의 품격에 적합하지 않는 경우, 공천에서 배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갑윤, 이재오, 진영, 황우여 의원 등의 이름이 당 안팎에서 거론된다.


[연관기사] ☞ ‘친노 좌장’ 이해찬 등 현역 7명 공천 탈락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친노(친노무현) 진영의 좌장격인 6선의 이해찬 전 총리가 공천에서 배제됐다. 5선의 이미경 의원, 정대철 전 고문의 아들인 초선 정호준 의원도 탈락했다. 특히 이해찬 전 총리의 탈락을 두고서 친노 진영의 집단적인 반발이 표면화되고 있다.


[연관기사] ☞ 국민의당, 오늘 천정배 대표 안 대표와 담판

국민의당은 야권연대 문제를 놓고 오늘(15일) 안철수 대표와 천정배 대표가 만나 담판을 짓는다. 선대위원장을 사퇴한 김한길 의원도 야권연대를 압박하고 있다. 국민의당의 정치적 미래를 결정짓는 중요한 날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