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3선 서상기·주호영 등 대구 4명 공천 배제
입력 2016.03.14 (21:01) 수정 2016.03.14 (22:1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누리당이 친박계 중진인 서상기 의원을 비롯해 대구지역 현역의원 네 명을 공천에서 탈락시켰습니다.

이른바 배신의 정치로 낙인찍힌 유승민 전 원내대표와 막말파문의 당사자인 윤상현 의원의 공천 여부를 놓고 격론도 있었는데, 결론은 내일(15일)로 미뤄졌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누리당 공천심사위가 진박논란의 중심지인 대구에서 서상기, 주호영, 권은희, 홍지만 등 의원 4명을 공천 배제했습니다.

부산에선 비례대표 김장실 의원이 탈락했습니다.

초미의 관심인 유승민, 윤상현 의원과 이른바 진박후보들이 나선 나머지 대구지역 심사결과 발표는 또 미뤄졌습니다.

이한구 공관위원장은 강한 인적쇄신 의지를 밝혔습니다.

<인터뷰> 이한구(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장) : "상당한 정도의 갈등이나 충돌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을 못 넘어서면 개혁공천을 할 수 없다..."

새누리당은 앞서 2차 여론조사 경선에선 현역 의원 3명을 탈락시켰습니다.

친박계 3선 안홍준 의원이 윤한홍 前 경남부지사에게 졌고 비박계 재선 정문헌 의원은 이양수 前 청와대 행정관에게 패했습니다.

19대 비례대표 이에리사 의원은 이은권 前 대전 동구청장에게 패해 탈락했습니다.

반면, 신동우, 이재영, 유재중, 김진태, 이군현 의원은 지역구 사수에 성공했습니다.

이로써 공천에서 배제된 새누리당 의원은 1차 경선 패배 2명과 심사 탈락 12명을 포함해 모두 17명으로 늘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3선 서상기·주호영 등 대구 4명 공천 배제
    • 입력 2016-03-14 21:02:36
    • 수정2016-03-14 22:13:59
    뉴스 9
<앵커 멘트>

새누리당이 친박계 중진인 서상기 의원을 비롯해 대구지역 현역의원 네 명을 공천에서 탈락시켰습니다.

이른바 배신의 정치로 낙인찍힌 유승민 전 원내대표와 막말파문의 당사자인 윤상현 의원의 공천 여부를 놓고 격론도 있었는데, 결론은 내일(15일)로 미뤄졌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새누리당 공천심사위가 진박논란의 중심지인 대구에서 서상기, 주호영, 권은희, 홍지만 등 의원 4명을 공천 배제했습니다.

부산에선 비례대표 김장실 의원이 탈락했습니다.

초미의 관심인 유승민, 윤상현 의원과 이른바 진박후보들이 나선 나머지 대구지역 심사결과 발표는 또 미뤄졌습니다.

이한구 공관위원장은 강한 인적쇄신 의지를 밝혔습니다.

<인터뷰> 이한구(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장) : "상당한 정도의 갈등이나 충돌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을 못 넘어서면 개혁공천을 할 수 없다..."

새누리당은 앞서 2차 여론조사 경선에선 현역 의원 3명을 탈락시켰습니다.

친박계 3선 안홍준 의원이 윤한홍 前 경남부지사에게 졌고 비박계 재선 정문헌 의원은 이양수 前 청와대 행정관에게 패했습니다.

19대 비례대표 이에리사 의원은 이은권 前 대전 동구청장에게 패해 탈락했습니다.

반면, 신동우, 이재영, 유재중, 김진태, 이군현 의원은 지역구 사수에 성공했습니다.

이로써 공천에서 배제된 새누리당 의원은 1차 경선 패배 2명과 심사 탈락 12명을 포함해 모두 17명으로 늘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