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연금, SK 최태원 등기이사 복귀에 반기 들 듯
입력 2016.03.14 (21:31) 수정 2016.03.14 (22:02) 경제
SK㈜ 2대 주주인 국민연금이 최태원 회장의 등기이사 복귀에 반대 입장을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연금은 최 회장이 횡령 등의 혐의로 처벌을 받았던 전력이 있어 SK㈜의 등기이사 선임에 반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SK그룹은 오는 18일 SK㈜ 주주총회에서 2대 주주인 국민연금 등이 반대하더라도 최 회장의 등기이사 선임을 예정대로 추진할 것으로 전해졌다. SK㈜ 지분은 최태원 회장이 23.4%, 여동생인 최기원 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이 7.46%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최 회장의 우호 지분까지 합치면 최 회장의 등기이사 선임에 찬성하는 지분이 50%를 넘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민연금(8.57%)이나 일부 외국인 주주가 반대 의결권을 행사하더라도 해당 안건은 원안대로 통과될 가능성이 크다.
  • 국민연금, SK 최태원 등기이사 복귀에 반기 들 듯
    • 입력 2016-03-14 21:31:17
    • 수정2016-03-14 22:02:08
    경제
SK㈜ 2대 주주인 국민연금이 최태원 회장의 등기이사 복귀에 반대 입장을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연금은 최 회장이 횡령 등의 혐의로 처벌을 받았던 전력이 있어 SK㈜의 등기이사 선임에 반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SK그룹은 오는 18일 SK㈜ 주주총회에서 2대 주주인 국민연금 등이 반대하더라도 최 회장의 등기이사 선임을 예정대로 추진할 것으로 전해졌다. SK㈜ 지분은 최태원 회장이 23.4%, 여동생인 최기원 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이 7.46%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최 회장의 우호 지분까지 합치면 최 회장의 등기이사 선임에 찬성하는 지분이 50%를 넘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민연금(8.57%)이나 일부 외국인 주주가 반대 의결권을 행사하더라도 해당 안건은 원안대로 통과될 가능성이 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