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국민의당, 오늘 천정배 대표 안 대표와 담판
입력 2016.03.15 (06:04) 수정 2016.03.15 (06:1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민의당은 야권 연대에 관한 이견으로 당무를 거부하고 있는 천정배 대표가 오늘 안 대표와 만나 담판을 짓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국민의당은 핵심 기반 지역으로 꼽히는 광주지역 공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우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안철수 대표와 야권 연대에 관한 이견으로 당무를 거부하고 있는 천정배 대표는 오늘 안 대표와 최종 담판을 지은 뒤 거취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천정배(국민의당 공동대표) : "무작정 끌고 가는 게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만나서 의견 조율 시도해보고..."

김한길 의원도 자신의 SNS를 통해 안 대표에게 야권연대에 응하라고 최종 통보해 국민의당이 분당의 기로에 섰습니다.

이런 가운데 국민의당이 지도부에 대한 공천을 단행했습니다.

천정배 국민의당 대표는 광주 서을에서 박주선 의원은 광주동남을에서 단수 추천돼 공천이 확정됐습니다.

앞서 공천배제된 임내현 의원을 제외한 국민의당 광주 현역의원 6명 중 장병완, 김동철, 권은희 의원은 경선을 치르게 됐습니다.

수도권에서는 안철수 대표가 서울 노원병, 김한길 의원이 서울 광진갑에서 단수 추천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박준영 전 전남지사는 원외 민주당을 탈당하고, 국민의당 합류를 선언했습니다.

KBS 뉴스 우정화입니다.
  • 국민의당, 오늘 천정배 대표 안 대표와 담판
    • 입력 2016-03-15 06:06:23
    • 수정2016-03-15 06:13:0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국민의당은 야권 연대에 관한 이견으로 당무를 거부하고 있는 천정배 대표가 오늘 안 대표와 만나 담판을 짓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국민의당은 핵심 기반 지역으로 꼽히는 광주지역 공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우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안철수 대표와 야권 연대에 관한 이견으로 당무를 거부하고 있는 천정배 대표는 오늘 안 대표와 최종 담판을 지은 뒤 거취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천정배(국민의당 공동대표) : "무작정 끌고 가는 게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만나서 의견 조율 시도해보고..."

김한길 의원도 자신의 SNS를 통해 안 대표에게 야권연대에 응하라고 최종 통보해 국민의당이 분당의 기로에 섰습니다.

이런 가운데 국민의당이 지도부에 대한 공천을 단행했습니다.

천정배 국민의당 대표는 광주 서을에서 박주선 의원은 광주동남을에서 단수 추천돼 공천이 확정됐습니다.

앞서 공천배제된 임내현 의원을 제외한 국민의당 광주 현역의원 6명 중 장병완, 김동철, 권은희 의원은 경선을 치르게 됐습니다.

수도권에서는 안철수 대표가 서울 노원병, 김한길 의원이 서울 광진갑에서 단수 추천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박준영 전 전남지사는 원외 민주당을 탈당하고, 국민의당 합류를 선언했습니다.

KBS 뉴스 우정화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