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천시, 불법 현수막 한 장에 과태료 25만 원까지 부과
입력 2016.03.15 (10:04) 사회
부천시가 불법으로 내걸린 현수막 한 장에 25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불법 광고물 근절에 나섰다.

부천시는 6월까지 '시·구 통합 특별기동반'을 5개 조로 편성해 길주로, 송내대로 등 주요 도로에서 24시간 특별 단속에 나선다.

불법현수막 과태료도 대폭 올려 종전에는 한 업체가 4㎡ 크기의 불법 현수막 100장을 게시했을 경우 최고 500만원의 과태료를 내도록 했지만, 앞으로 1장당 25만 원씩 무제한 부과한다.

부천시는 최근 아파트·오피스텔 분양광고 등 불법 현수막이 엄청나게 늘어나 단속을 강화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 부천시, 불법 현수막 한 장에 과태료 25만 원까지 부과
    • 입력 2016-03-15 10:04:19
    사회
부천시가 불법으로 내걸린 현수막 한 장에 25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불법 광고물 근절에 나섰다.

부천시는 6월까지 '시·구 통합 특별기동반'을 5개 조로 편성해 길주로, 송내대로 등 주요 도로에서 24시간 특별 단속에 나선다.

불법현수막 과태료도 대폭 올려 종전에는 한 업체가 4㎡ 크기의 불법 현수막 100장을 게시했을 경우 최고 500만원의 과태료를 내도록 했지만, 앞으로 1장당 25만 원씩 무제한 부과한다.

부천시는 최근 아파트·오피스텔 분양광고 등 불법 현수막이 엄청나게 늘어나 단속을 강화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