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방부 “北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 확보 못했다”
입력 2016.03.15 (11:17) 정치
국방부는 오늘(15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대기권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해 "북한이 아직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군이 지금까지 판단한 바에 따르면 북한은 재진입체 기술을 아직 확보하지 못했다"며 "북한이 오늘 발표한 내용은 일방적 주장"이라고 말했다.

문 대변인은 "재진입체 기술은 통상적으로 탄소복합소재 기술, 삭마 기술, 종말유도 기술 등을 의미하는데 이는 시험발사를 통해 확인될 수 있다"며 "군은 다양한 정보를 기초로 북한이 아직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했다고 판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상균 대변인은 북한의 5차 핵실험 가능성에 대해서는 "북한은 정치적 결단만 있으면 단기간 내에 핵실험을 할 수 있는 능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다"며, "북한의 핵실험 상황을 면밀하게 추적해 감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국방부 “北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 확보 못했다”
    • 입력 2016-03-15 11:17:31
    정치
국방부는 오늘(15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대기권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해 "북한이 아직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군이 지금까지 판단한 바에 따르면 북한은 재진입체 기술을 아직 확보하지 못했다"며 "북한이 오늘 발표한 내용은 일방적 주장"이라고 말했다.

문 대변인은 "재진입체 기술은 통상적으로 탄소복합소재 기술, 삭마 기술, 종말유도 기술 등을 의미하는데 이는 시험발사를 통해 확인될 수 있다"며 "군은 다양한 정보를 기초로 북한이 아직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했다고 판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상균 대변인은 북한의 5차 핵실험 가능성에 대해서는 "북한은 정치적 결단만 있으면 단기간 내에 핵실험을 할 수 있는 능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다"며, "북한의 핵실험 상황을 면밀하게 추적해 감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