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만루포’ SK 김강민, 고척돔 1호 홈런 주인공
입력 2016.03.15 (14:15) 수정 2016.03.15 (14:45) 연합뉴스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의 KBO 리그 첫 홈런 주인공은 SK 와이번스 외야수 김강민(34)이 됐다.

김강민은 1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KBO 리그 시범경기 넥센 히어로즈전에 7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했다.

1-2로 끌려가던 4회초 2사 만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김강민은 넥센 두 번째 투수 하영민의 3구를 공략해 오른쪽 펜스를 넘어가는 만루 홈런을 터트렸다.

고척돔에서 터진 KBO 리그 첫 홈런이다.

더불어 김강민은 이번 시범경기 첫 홈런을 고척돔에서 날려 야구 역사에 이름을 남기게 됐다.

김강민의 홈런으로 SK는 4회말 현재 5-2로 역전에 성공했다.
  • ‘만루포’ SK 김강민, 고척돔 1호 홈런 주인공
    • 입력 2016-03-15 14:15:34
    • 수정2016-03-15 14:45:15
    연합뉴스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의 KBO 리그 첫 홈런 주인공은 SK 와이번스 외야수 김강민(34)이 됐다.

김강민은 1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KBO 리그 시범경기 넥센 히어로즈전에 7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했다.

1-2로 끌려가던 4회초 2사 만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김강민은 넥센 두 번째 투수 하영민의 3구를 공략해 오른쪽 펜스를 넘어가는 만루 홈런을 터트렸다.

고척돔에서 터진 KBO 리그 첫 홈런이다.

더불어 김강민은 이번 시범경기 첫 홈런을 고척돔에서 날려 야구 역사에 이름을 남기게 됐다.

김강민의 홈런으로 SK는 4회말 현재 5-2로 역전에 성공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