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강민 만루포’ SK, 고척돔 첫 프로 경기서 넥센 제압
입력 2016.03.15 (15:56) 연합뉴스
SK 와이번스가 KBO 리그 최초의 돔구장 공식 경기에서 승리를 거뒀다.

SK는 15일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시범경기 넥센 히어로즈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SK는 시범경기 3승 2패 1무로 최근 2연승 상승세를 이어갔고, 넥센은 1승 4패가 됐다.

고척 스카이돔 프로 1호 안타는 1회말 고종욱(넥센), 1호 타점은 2회말 박동원(넥센), 1호 홈런은 4회초 김강민(SK)이 각각 신고했다.

선취점은 넥센이 냈다.

2회말 1사 후 김하성이 좌익수 쪽으로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고, 좌익수 이명기가 낙구 지점을 제대로 잡지 못한 틈을 타 3루까지 달렸다.

이어 박동원이 우익수 앞 1루타로 3루에 있던 주자를 홈에 불러들였다.

넥센은 3회말 2사 후 고종욱의 좌익수앞 1루타에 이은 윤석민의 우중간 2루타로 1점을 추가했다.

반격에 나선 SK는 4회초 2사 2루에서 정의윤이 중견수 앞 1루타로 첫 득점을 올렸다.

박정권의 중전 안타와 이재원의 볼넷으로 베이스가 꽉 찼고, 김강민이 하영민의 시속 142km짜리 높은 직구를 밀어쳐 우측 펜스를 넘겼다.

김강민의 이번 시범경기 첫 홈런이자 고척 스카이돔 프로 공식 경기 첫 홈런이다.

단숨에 경기를 뒤집은 SK는 6회초 2사 후 이재원의 3루타와 김강민의 중견수 앞 1루타로 1점을 더 달아났다.

뒤늦게 추격에 나선 넥센은 8회말 1사 3루에서 고종욱의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따라갔고, 9회말 1사 2루에서는 송성문이 우익수 앞 1루타로 다시 1점을 추격했다.

하지만 넥센은 계속된 1사 1·2루 기회를 살리지 못해 시범경기 홈 첫 패배를 기록했다.

5선발 경쟁 중인 SK 선발 문광은은 4이닝 5피안타 1볼넷 1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타석에서는 김강민이 홀로 2안타에 만루 홈런을 가동, 5타점을 올렸다.

넥센은 프로 2년 차 투수 박주현이 선발 등판, 3이닝 2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지만, 두 번째 투수 하영민이 2이닝 5피안타 1볼넷 2탈삼진 5실점으로 부진했다. 고종욱은 3타수 3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고척 스카이돔은 한국 최초의 야구 전용 돔구장으로 작년 11월 공식 개장했다. 올해부터 넥센이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KBO 리그 정규시즌 72경기가 벌어진다.
  • ‘김강민 만루포’ SK, 고척돔 첫 프로 경기서 넥센 제압
    • 입력 2016-03-15 15:56:16
    연합뉴스
SK 와이번스가 KBO 리그 최초의 돔구장 공식 경기에서 승리를 거뒀다.

SK는 15일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시범경기 넥센 히어로즈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SK는 시범경기 3승 2패 1무로 최근 2연승 상승세를 이어갔고, 넥센은 1승 4패가 됐다.

고척 스카이돔 프로 1호 안타는 1회말 고종욱(넥센), 1호 타점은 2회말 박동원(넥센), 1호 홈런은 4회초 김강민(SK)이 각각 신고했다.

선취점은 넥센이 냈다.

2회말 1사 후 김하성이 좌익수 쪽으로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고, 좌익수 이명기가 낙구 지점을 제대로 잡지 못한 틈을 타 3루까지 달렸다.

이어 박동원이 우익수 앞 1루타로 3루에 있던 주자를 홈에 불러들였다.

넥센은 3회말 2사 후 고종욱의 좌익수앞 1루타에 이은 윤석민의 우중간 2루타로 1점을 추가했다.

반격에 나선 SK는 4회초 2사 2루에서 정의윤이 중견수 앞 1루타로 첫 득점을 올렸다.

박정권의 중전 안타와 이재원의 볼넷으로 베이스가 꽉 찼고, 김강민이 하영민의 시속 142km짜리 높은 직구를 밀어쳐 우측 펜스를 넘겼다.

김강민의 이번 시범경기 첫 홈런이자 고척 스카이돔 프로 공식 경기 첫 홈런이다.

단숨에 경기를 뒤집은 SK는 6회초 2사 후 이재원의 3루타와 김강민의 중견수 앞 1루타로 1점을 더 달아났다.

뒤늦게 추격에 나선 넥센은 8회말 1사 3루에서 고종욱의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따라갔고, 9회말 1사 2루에서는 송성문이 우익수 앞 1루타로 다시 1점을 추격했다.

하지만 넥센은 계속된 1사 1·2루 기회를 살리지 못해 시범경기 홈 첫 패배를 기록했다.

5선발 경쟁 중인 SK 선발 문광은은 4이닝 5피안타 1볼넷 1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타석에서는 김강민이 홀로 2안타에 만루 홈런을 가동, 5타점을 올렸다.

넥센은 프로 2년 차 투수 박주현이 선발 등판, 3이닝 2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지만, 두 번째 투수 하영민이 2이닝 5피안타 1볼넷 2탈삼진 5실점으로 부진했다. 고종욱은 3타수 3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고척 스카이돔은 한국 최초의 야구 전용 돔구장으로 작년 11월 공식 개장했다. 올해부터 넥센이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KBO 리그 정규시즌 72경기가 벌어진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