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한 ‘무수단’ 발사
북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 확보 못해
입력 2016.03.15 (21:09) 수정 2016.03.15 (22:3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기권 재진입 기술을 확보했다는 북한의 주장에 대해 우리 군은 일방적 주장일 뿐이라고 일축했습니다.

다만, 북한이 핵탄두 폭발시험을 예고한 데 대해선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김지숙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군 당국은 북한이 아직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한 상태라고 평가했습니다.

재진입 기술은 시험 발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데, 다양한 정보를 통해 판단했다는 겁니다.

<녹취> 문상균(국방부 대변인) : "(재진입 기술은)탄도복합 소재 기술을 갖고 있느냐 또 삭마 기술이라든가 종말유도 기술 이러한 것들을 의미하는데, 북한이 아직까지는 재진입 기술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군은 북한이 예고한 핵탄두 폭발시험에 대해서는 추가 핵실험이라고 단정할 순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탄도 미사일 개발에 필요한 과정으로 추정되는 만큼,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국정원은 탄두 시험은 핵 발사가 준비 됐다는 뜻으로 보인다면서도, 정확히 무얼 뜻하는지 심층 분석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녹취> 이철우(국회 정보위원회 새누리당 간사) : "핵탄두 폭발시험은 이게 정말로 핵발사 되는지 준비하는거기 때문에 여기에 대해서는 (국정원이) 좀 더 검토해서 보고하겠다고 얘기했다."

정보당국은 북한군이 이른바 '서울 해방 작전'을 위해 모형도로 서울의 주요 시설 파괴 훈련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북한이 미사일 발사와 무인기 도발 GPS 전파 교란 등을 시도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 북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 확보 못해
    • 입력 2016-03-15 21:09:43
    • 수정2016-03-15 22:37:21
    뉴스 9
<앵커 멘트>

대기권 재진입 기술을 확보했다는 북한의 주장에 대해 우리 군은 일방적 주장일 뿐이라고 일축했습니다.

다만, 북한이 핵탄두 폭발시험을 예고한 데 대해선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김지숙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군 당국은 북한이 아직 탄도미사일 재진입체 기술을 확보하지 못한 상태라고 평가했습니다.

재진입 기술은 시험 발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데, 다양한 정보를 통해 판단했다는 겁니다.

<녹취> 문상균(국방부 대변인) : "(재진입 기술은)탄도복합 소재 기술을 갖고 있느냐 또 삭마 기술이라든가 종말유도 기술 이러한 것들을 의미하는데, 북한이 아직까지는 재진입 기술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군은 북한이 예고한 핵탄두 폭발시험에 대해서는 추가 핵실험이라고 단정할 순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탄도 미사일 개발에 필요한 과정으로 추정되는 만큼,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국정원은 탄두 시험은 핵 발사가 준비 됐다는 뜻으로 보인다면서도, 정확히 무얼 뜻하는지 심층 분석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녹취> 이철우(국회 정보위원회 새누리당 간사) : "핵탄두 폭발시험은 이게 정말로 핵발사 되는지 준비하는거기 때문에 여기에 대해서는 (국정원이) 좀 더 검토해서 보고하겠다고 얘기했다."

정보당국은 북한군이 이른바 '서울 해방 작전'을 위해 모형도로 서울의 주요 시설 파괴 훈련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북한이 미사일 발사와 무인기 도발 GPS 전파 교란 등을 시도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