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봄 기운 가득…내일 일교차 최고 16도
입력 2016.03.15 (21:27) 수정 2016.03.15 (21:3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반짝 추위가 물러나고, 기온이 오르면서 봄기운이 가득한데요.

내일(16일)은 20도 가까이 오르는 곳도 있겠다고 합니다.

다만, 일교차가 커서 건강 관리를 주의 하셔야 겠는데요, .

오늘(15일)은 봄 꽃이 활짝 핀 서울 봉은사에 중계차 나가 있습니다.

오수진 기상캐스터, 밤인데도 참 화사하군요?

<리포트>

네, 날이 풀리고, 이렇게 활짝 핀 꽃들을 보니까 봄이 왔음이 실감 나는데요.

오늘(15일) 서울의 낮 기온이 12도 넘게 오르면서 공기가 한결 포근해졌습니다.

다만, 해가 지고 기온이 다소 빠른 속도로 떨어지면서 일교차가 크게 나고 있습니다.

현재 기온은 4.6도로 낮 최고 기온보다 8도 정도 떨어졌습니다.

제가 오늘(15일) 나온 곳은 서울 삼성동에 있는 봉은사인데요.

올해도 어김없이 홍매화가 꽃망울을 터뜨렸습니다.

이곳에는 홍매화 말고도 산수유와 수선화, 진달래까지 피어나 도심 빌딩 숲 사이에서 서울의 봄을 알리고 있습니다.

내일(16일)도 아침부터 하늘이 맑겠고, 대구 지역은 20도 가까이 오르는 등 전국적으로 기온이 평년 수준을 넘어 포근하겠습니다.

다만,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많게는 16도까지 크게 나겠습니다.

여기에 내일(16일)도 미세 먼지 농도가 높은 곳이 많겠는데요.

대기의 질도 좋지 않고, 일교차도 크게 나 감기 걸리기 쉬운 날씨가 계속되어서 걱정입니다.

개학한 지 2주일이 지났는데 독감이나 감기로 응급실을 찾는 초중고생들이 여전히 많다고 합니다.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봉은사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봄 기운 가득…내일 일교차 최고 16도
    • 입력 2016-03-15 21:28:35
    • 수정2016-03-15 21:35:28
    뉴스 9
<앵커 멘트>

반짝 추위가 물러나고, 기온이 오르면서 봄기운이 가득한데요.

내일(16일)은 20도 가까이 오르는 곳도 있겠다고 합니다.

다만, 일교차가 커서 건강 관리를 주의 하셔야 겠는데요, .

오늘(15일)은 봄 꽃이 활짝 핀 서울 봉은사에 중계차 나가 있습니다.

오수진 기상캐스터, 밤인데도 참 화사하군요?

<리포트>

네, 날이 풀리고, 이렇게 활짝 핀 꽃들을 보니까 봄이 왔음이 실감 나는데요.

오늘(15일) 서울의 낮 기온이 12도 넘게 오르면서 공기가 한결 포근해졌습니다.

다만, 해가 지고 기온이 다소 빠른 속도로 떨어지면서 일교차가 크게 나고 있습니다.

현재 기온은 4.6도로 낮 최고 기온보다 8도 정도 떨어졌습니다.

제가 오늘(15일) 나온 곳은 서울 삼성동에 있는 봉은사인데요.

올해도 어김없이 홍매화가 꽃망울을 터뜨렸습니다.

이곳에는 홍매화 말고도 산수유와 수선화, 진달래까지 피어나 도심 빌딩 숲 사이에서 서울의 봄을 알리고 있습니다.

내일(16일)도 아침부터 하늘이 맑겠고, 대구 지역은 20도 가까이 오르는 등 전국적으로 기온이 평년 수준을 넘어 포근하겠습니다.

다만,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많게는 16도까지 크게 나겠습니다.

여기에 내일(16일)도 미세 먼지 농도가 높은 곳이 많겠는데요.

대기의 질도 좋지 않고, 일교차도 크게 나 감기 걸리기 쉬운 날씨가 계속되어서 걱정입니다.

개학한 지 2주일이 지났는데 독감이나 감기로 응급실을 찾는 초중고생들이 여전히 많다고 합니다.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봉은사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