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토익’에 이의 있습니다! ②
입력 2016.03.24 (18:29) 수정 2016.03.29 (17:48) 크랩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5월부터 도입되는 이른바 '신토익'에 대한 취업준비생들을 불만이 크다.

유형이 바뀌는데 대한 불안감과 혼란이 크다.

게다가 응시료도 2,500원 올랐다.

'신토익'에 대한 취준생들의 불만을 영상에 담았다.

디지털뉴스 인턴
김은경 kimeunkyungkbs@gmail.com
안희은 archivist91@gmail.com
조민웅 mantung@hanmail.net

[연관기사] ☞ '신토익'에 이의 있습니다! ①
  • ‘신토익’에 이의 있습니다! ②
    • 입력 2016-03-24 18:29:41
    • 수정2016-03-29 17:48:53
    크랩
5월부터 도입되는 이른바 '신토익'에 대한 취업준비생들을 불만이 크다.

유형이 바뀌는데 대한 불안감과 혼란이 크다.

게다가 응시료도 2,500원 올랐다.

'신토익'에 대한 취준생들의 불만을 영상에 담았다.

디지털뉴스 인턴
김은경 kimeunkyungkbs@gmail.com
안희은 archivist91@gmail.com
조민웅 mantung@hanmail.net

[연관기사] ☞ '신토익'에 이의 있습니다! 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