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6 총선, 선택! 대한민국
국민의당 정호준 의원 “야권후보 단일화 반드시 이뤄져야”
입력 2016.03.29 (09:32) 수정 2016.03.29 (09:52) 정치
서울 중구성동구을에 출마한 국민의당 정호준 의원이 야권후보 단일화를 통해 새누리당과 일대일 구도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의원은 29일(오늘) TBS 라디오 '열린아침 김만흠입니다'에 출연해 "무능하고 독선적인 새누리당 정권에 국민들의 분노를 보여주기 위해 반드시 야권연대를 해야한다"며 "여야가 일대일 구도가 된다면 충분히 이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주민과 지지자들이 잘못하면 새누리당에 어부지리를 준다, 역사의 죄인이 된다는 말씀까지 한다"며 "야권연대를 통해 민심이 선거구에 제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이지수 후보는 "아직 공식적인 (야권연대) 제안을 받은 적이 없다"며 "뒤늦게 지역에 왔는데 오자마자 단일화를 논의하는 것 자체가 유권자들에게 어떻게 비춰질지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고 답했다.

다만, 단일화 가능성이 있냐는 질문에 이 후보는 "유권자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다면 정치인은 항상 개방된 마음으로 임해야 한다"며 여지를 남겼다.

한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야권 후보 단일화 압박에 "당당하게 다당제 시대를 열겠다"며 야권연대 논의를 일축했다.
  • 국민의당 정호준 의원 “야권후보 단일화 반드시 이뤄져야”
    • 입력 2016-03-29 09:32:42
    • 수정2016-03-29 09:52:04
    정치
서울 중구성동구을에 출마한 국민의당 정호준 의원이 야권후보 단일화를 통해 새누리당과 일대일 구도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의원은 29일(오늘) TBS 라디오 '열린아침 김만흠입니다'에 출연해 "무능하고 독선적인 새누리당 정권에 국민들의 분노를 보여주기 위해 반드시 야권연대를 해야한다"며 "여야가 일대일 구도가 된다면 충분히 이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주민과 지지자들이 잘못하면 새누리당에 어부지리를 준다, 역사의 죄인이 된다는 말씀까지 한다"며 "야권연대를 통해 민심이 선거구에 제대로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이지수 후보는 "아직 공식적인 (야권연대) 제안을 받은 적이 없다"며 "뒤늦게 지역에 왔는데 오자마자 단일화를 논의하는 것 자체가 유권자들에게 어떻게 비춰질지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고 답했다.

다만, 단일화 가능성이 있냐는 질문에 이 후보는 "유권자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다면 정치인은 항상 개방된 마음으로 임해야 한다"며 여지를 남겼다.

한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야권 후보 단일화 압박에 "당당하게 다당제 시대를 열겠다"며 야권연대 논의를 일축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