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올해 방위비 52조 원…사상 최고 수준
입력 2016.03.29 (18:09) 국제
안보관련법을 개정한 일본이 법률 발효 당일인 29일 역대 최고 수준의 방위 예산을 확정했다.

일본 참의원은 일반회계 세출 총액이 약 96조7천218억 엔(약 991조6천403억 원)인 2016년도(2016년 4월∼2017년 3월) 정부 예산안을 이날 오후 본회의에서 가결했다.

올해 일본의 방위비로는 지난해보다 1.5% 증가한 5조541억 엔(약 51조8천172억 원)이 책정돼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일본의 방위예산은 2012년 12월 제 2차 아베 정권이 출범한 뒤 4년 연속 올랐으며,올해 처음으로 5조 엔을 돌파했다.

올해 방위비는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에 대비하고 중국의 해양 진출을 견제하는 데 역점을 두고 편성됐다.

이를 위해 일본 정부는 해상에서 탄도미사일을 탐지하고 요격할 수 있는 이지스함 전력을 늘리는 데 필요한 재원을 예산에 반영한 것으로 전해졌다.
  • 일본 올해 방위비 52조 원…사상 최고 수준
    • 입력 2016-03-29 18:09:13
    국제
안보관련법을 개정한 일본이 법률 발효 당일인 29일 역대 최고 수준의 방위 예산을 확정했다.

일본 참의원은 일반회계 세출 총액이 약 96조7천218억 엔(약 991조6천403억 원)인 2016년도(2016년 4월∼2017년 3월) 정부 예산안을 이날 오후 본회의에서 가결했다.

올해 일본의 방위비로는 지난해보다 1.5% 증가한 5조541억 엔(약 51조8천172억 원)이 책정돼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일본의 방위예산은 2012년 12월 제 2차 아베 정권이 출범한 뒤 4년 연속 올랐으며,올해 처음으로 5조 엔을 돌파했다.

올해 방위비는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에 대비하고 중국의 해양 진출을 견제하는 데 역점을 두고 편성됐다.

이를 위해 일본 정부는 해상에서 탄도미사일을 탐지하고 요격할 수 있는 이지스함 전력을 늘리는 데 필요한 재원을 예산에 반영한 것으로 전해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