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도 포근…미세먼지 농도 높아
입력 2016.03.29 (23:36) 수정 2016.03.30 (01:37)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비는 밤사이에 대부분 그치겠고 내일은 차차 하늘이 맑아지겠습니다.

다만 내린 비의 양이 워낙 적기 때문에 여전히 미세먼지 농도가 다소 높게 나타나겠습니다.

호흡기 약하신 분들은 특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내일도 일부 지역은 기온이 더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 17도로 오늘과 비슷하겠고 대구와 광주는 22도로 오늘보다 3도에서 6도 정도 더 높겠습니다.

내일은 아침에 서해안을 비롯한 내륙지방에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충청과 호남 지방은 낮 동안 포근하겠지만 일교차가 크게 나겠습니다.

동해안 지방은 아침까지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과 토요일에는 서울의 낮 기온 21도까지 오르면서 봄 기운이 더욱 완연해지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내일도 포근…미세먼지 농도 높아
    • 입력 2016-03-29 23:40:50
    • 수정2016-03-30 01:37:27
    뉴스라인
비는 밤사이에 대부분 그치겠고 내일은 차차 하늘이 맑아지겠습니다.

다만 내린 비의 양이 워낙 적기 때문에 여전히 미세먼지 농도가 다소 높게 나타나겠습니다.

호흡기 약하신 분들은 특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내일도 일부 지역은 기온이 더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 17도로 오늘과 비슷하겠고 대구와 광주는 22도로 오늘보다 3도에서 6도 정도 더 높겠습니다.

내일은 아침에 서해안을 비롯한 내륙지방에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충청과 호남 지방은 낮 동안 포근하겠지만 일교차가 크게 나겠습니다.

동해안 지방은 아침까지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과 토요일에는 서울의 낮 기온 21도까지 오르면서 봄 기운이 더욱 완연해지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