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은행, 기후변화 대응 지원 확대
입력 2016.04.08 (15:06) 수정 2016.04.08 (16:07) 국제
세계은행이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개발도상국의 재생에너지 분야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세계은행은 7일(현지시간) '기후변화 액션 플랜' 보고서를 통해 산하 국제금융공사(IFC)의 기후 변화 투자액을 현재 연 22억 달러(약 2조 5천억 원)에서 35억 달러(4조 원)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이와는 별도로 향후 5년 동안 250억 달러(28조 9천억 원)의 민간 자산을 청정에너지 개발에 동원한다고 덧붙였다.

세계은행은 이를 통해 전 세계 재생에너지 용량을 30기가와트(GW) 늘려 2020년에는 1억 5천만 가구에 재생에너지로 전력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 세계은행, 기후변화 대응 지원 확대
    • 입력 2016-04-08 15:06:49
    • 수정2016-04-08 16:07:51
    국제
세계은행이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개발도상국의 재생에너지 분야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세계은행은 7일(현지시간) '기후변화 액션 플랜' 보고서를 통해 산하 국제금융공사(IFC)의 기후 변화 투자액을 현재 연 22억 달러(약 2조 5천억 원)에서 35억 달러(4조 원)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이와는 별도로 향후 5년 동안 250억 달러(28조 9천억 원)의 민간 자산을 청정에너지 개발에 동원한다고 덧붙였다.

세계은행은 이를 통해 전 세계 재생에너지 용량을 30기가와트(GW) 늘려 2020년에는 1억 5천만 가구에 재생에너지로 전력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