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이스피싱, ‘기관 사칭’ 줄고 ‘대출 권유’ 늘어
입력 2016.04.08 (16:01) 수정 2016.04.08 (16:15) 오늘의 경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금융감독원은 오늘 최근 보이스피싱 사기 수법이 대출을 권유하는 방식으로 바뀌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금융감독원 자료를 보면, 보이스피싱 사기 가운데 공공기관 사칭 수법은 2015년 상반기 63% 수준였지만, 올해 들어서는 33%로 줄었고, 대출을 권유하는 수법은 37%에서 66.5%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보이스피싱, ‘기관 사칭’ 줄고 ‘대출 권유’ 늘어
    • 입력 2016-04-08 16:02:29
    • 수정2016-04-08 16:15:51
    오늘의 경제
금융감독원은 오늘 최근 보이스피싱 사기 수법이 대출을 권유하는 방식으로 바뀌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금융감독원 자료를 보면, 보이스피싱 사기 가운데 공공기관 사칭 수법은 2015년 상반기 63% 수준였지만, 올해 들어서는 33%로 줄었고, 대출을 권유하는 수법은 37%에서 66.5%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