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철원 초등학교에서 교사·학생 2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입력 2016.04.12 (16:45) 사회
강원도 철원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와 학생 20여 명이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긴급 역학조사에 나섰다.

12일(오늘) 오후 4시쯤, 강원도 철원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와 학생 20여 명이 구토와 오한 등의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강원도 철원군 보건소는 역학 조사반을 투입해,점심 급식 등 감염 경로 파악에 나섰다.
  • 철원 초등학교에서 교사·학생 2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 입력 2016-04-12 16:45:05
    사회
강원도 철원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와 학생 20여 명이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긴급 역학조사에 나섰다.

12일(오늘) 오후 4시쯤, 강원도 철원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와 학생 20여 명이 구토와 오한 등의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강원도 철원군 보건소는 역학 조사반을 투입해,점심 급식 등 감염 경로 파악에 나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