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현장] ② 상하이 건물 붕괴
입력 2016.04.12 (18:06) 수정 2016.04.12 (18:37)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에서 또 건물이 붕괴됐습니다.

붕괴 사고가 발생할때마다 관련자를 조사하고, 안전 점검에 나선다곤 하지만 사고가 끊이지 않고 반복되면서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베이징 연결합니다.

<질문>
오세균 특파원, 이번에 붕괴 사고가 일어난 곳은 어딘가요?

<답변>
네, 어제 오후 상하이 쑹장구에서 3층짜리 주상복합 건물이 갑자기 무너졌는데요.

당시 CCTV 화면 먼저 보시겠습니다.

도로 한쪽에서 먼지가 일더니 금세 거리를 가득 메웁니다.

1, 2층은 상점으로, 3층은 주거 공간으로 사용되던 건물이었지만 무너진 곳엔 콘크리트 잔해만 남아 원래 모습은 전혀 찾아볼 수 없습니다.

모자지간인 20대 어머니와 갓난아이 2명이 구조돼 치료중인 가운데 군인과 소방대원 등 400여 명이 무너진 건물 더미에서 생존자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질문>
붕괴 원인은 밝혀졌나요?

<답변>
건물 관리자 등을 체포하고 조사를 하고 있는데요.

아직까지 붕괴의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다만 당국은 상가의 불법 보수 공사가 사고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올해 2월 중국 장시성에서도 6층짜리 주상복합건물의 3개 층이 무너져내려 6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당시에도 아파트에 살고 있는 거주자가 불법으로 내부 공사를 하다 건물이 붕괴된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고 건물은 1983년에 건축돼 30년 이상 된 낡은 건물이었는데요.

층과 층 사이가 조립식 패널로 만들어져 안전에 취약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질문>
중국에서 건물이 붕괴되는 일이 자주 발생하는 것 같아요.

<답변>
네, 중국에선 매년 수십건의 건물 붕괴 소식이 들려오곤 하는데요.

붕괴 원인이 부실 공사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특히 1980~90년대 급속한 경제 성장기에 신축된 많은 건물들이 졸속으로 지어진 것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들이 많습니다.

중국에선 이런 건물들이 두부처럼 무너진다고 해 부실 공사를 '두부 공정'이라는 말로 부르고 있을 정도입니다.

매번 사고가 날때마다 부실 공사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입을 모으고 있지만, 시간과 비용 단축을 이유로 부실 공사를 하는 일이 좀처럼 사라지지 않고 있어 주민들의 불안감은 여전합니다.

베이징이었습니다.
  • [글로벌24 현장] ② 상하이 건물 붕괴
    • 입력 2016-04-12 18:07:05
    • 수정2016-04-12 18:37:20
    글로벌24
<앵커 멘트>

중국에서 또 건물이 붕괴됐습니다.

붕괴 사고가 발생할때마다 관련자를 조사하고, 안전 점검에 나선다곤 하지만 사고가 끊이지 않고 반복되면서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베이징 연결합니다.

<질문>
오세균 특파원, 이번에 붕괴 사고가 일어난 곳은 어딘가요?

<답변>
네, 어제 오후 상하이 쑹장구에서 3층짜리 주상복합 건물이 갑자기 무너졌는데요.

당시 CCTV 화면 먼저 보시겠습니다.

도로 한쪽에서 먼지가 일더니 금세 거리를 가득 메웁니다.

1, 2층은 상점으로, 3층은 주거 공간으로 사용되던 건물이었지만 무너진 곳엔 콘크리트 잔해만 남아 원래 모습은 전혀 찾아볼 수 없습니다.

모자지간인 20대 어머니와 갓난아이 2명이 구조돼 치료중인 가운데 군인과 소방대원 등 400여 명이 무너진 건물 더미에서 생존자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질문>
붕괴 원인은 밝혀졌나요?

<답변>
건물 관리자 등을 체포하고 조사를 하고 있는데요.

아직까지 붕괴의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다만 당국은 상가의 불법 보수 공사가 사고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올해 2월 중국 장시성에서도 6층짜리 주상복합건물의 3개 층이 무너져내려 6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당시에도 아파트에 살고 있는 거주자가 불법으로 내부 공사를 하다 건물이 붕괴된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고 건물은 1983년에 건축돼 30년 이상 된 낡은 건물이었는데요.

층과 층 사이가 조립식 패널로 만들어져 안전에 취약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질문>
중국에서 건물이 붕괴되는 일이 자주 발생하는 것 같아요.

<답변>
네, 중국에선 매년 수십건의 건물 붕괴 소식이 들려오곤 하는데요.

붕괴 원인이 부실 공사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특히 1980~90년대 급속한 경제 성장기에 신축된 많은 건물들이 졸속으로 지어진 것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들이 많습니다.

중국에선 이런 건물들이 두부처럼 무너진다고 해 부실 공사를 '두부 공정'이라는 말로 부르고 있을 정도입니다.

매번 사고가 날때마다 부실 공사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입을 모으고 있지만, 시간과 비용 단축을 이유로 부실 공사를 하는 일이 좀처럼 사라지지 않고 있어 주민들의 불안감은 여전합니다.

베이징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