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인양 7월 완료 목표로 진행”
입력 2016.04.14 (17:10) 수정 2016.04.14 (17:37)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해양수산부는 오는 7월에 세월호 인양을 끝낸다는 목표로 작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현재 세월호의 수중 선체 중량을 줄이기 위한 부력 확보 작업을 진행 중이며, 6월부터는 인양 시 선체 훼손을 막는 철제 빔을 설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기상 상황이 좋을 경우 7월쯤에는 선체가 물 밖으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해수부는 전망했습니다.
  • “세월호 인양 7월 완료 목표로 진행”
    • 입력 2016-04-14 17:12:32
    • 수정2016-04-14 17:37:13
    뉴스 5
해양수산부는 오는 7월에 세월호 인양을 끝낸다는 목표로 작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현재 세월호의 수중 선체 중량을 줄이기 위한 부력 확보 작업을 진행 중이며, 6월부터는 인양 시 선체 훼손을 막는 철제 빔을 설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기상 상황이 좋을 경우 7월쯤에는 선체가 물 밖으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해수부는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