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8선 최고령’ 최다선…4전5기 ‘정치 신인’ 탄생
입력 2016.04.14 (19:10) 수정 2016.04.14 (19:32)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20대 총선에서는 8선의 최다선 의원을 비롯해 정치 거물을 꺾은 무서운 정치 신인도 탄생했습니다.

화제의 당선자들을 임재성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최고령, 최다선 의원의 영광은 동일인에게 돌아갔습니다.

1943년생, 올해 73살인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은 이번 당선으로 8선 의원이 됐습니다.

<인터뷰> 서청원(국회의원 당선자/새누리당, 화성 갑) : "우리 지역에 계신 분들이 참 정성껏 도와준 덕분이다 라는 것만 말씀드리고…."

무서운 정치신인도 탄생했습니다.

인천 서 을에 출마한 더불어 민주당 신동근 후보는 4전 5기 끝에 황우여 전 새누리당 대표를 꺾고 금배지를 달게 됐습니다.

선거운동 한 번 없이 당선을 확정 지은 후보도 있습니다.

경남 통영·고성에 단독 출마한 이군현 새누리당 후보는 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무투표 당선은 지난 1988년 13대 총선 이후 28년 만입니다.

<인터뷰> 이군현(당선자/새누리당·경남 통영·고성) : "믿고 맡기신 이유가 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그리고 안보에 대한 신념 때문에 찍어주셨을 텐데 실망시키지 않도록…."

이밖에도 앵커와 청와대 대변인 출신의 새누리당 민경욱 후보와 경찰대 교수와 전 프로파일러 출신의 더민주 표창원 후보도 나란히 국회에 입성했습니다.

KBS 뉴스 임재성입니다.
  • ‘8선 최고령’ 최다선…4전5기 ‘정치 신인’ 탄생
    • 입력 2016-04-14 19:12:29
    • 수정2016-04-14 19:32:34
    뉴스 7
<앵커 멘트>

20대 총선에서는 8선의 최다선 의원을 비롯해 정치 거물을 꺾은 무서운 정치 신인도 탄생했습니다.

화제의 당선자들을 임재성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최고령, 최다선 의원의 영광은 동일인에게 돌아갔습니다.

1943년생, 올해 73살인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은 이번 당선으로 8선 의원이 됐습니다.

<인터뷰> 서청원(국회의원 당선자/새누리당, 화성 갑) : "우리 지역에 계신 분들이 참 정성껏 도와준 덕분이다 라는 것만 말씀드리고…."

무서운 정치신인도 탄생했습니다.

인천 서 을에 출마한 더불어 민주당 신동근 후보는 4전 5기 끝에 황우여 전 새누리당 대표를 꺾고 금배지를 달게 됐습니다.

선거운동 한 번 없이 당선을 확정 지은 후보도 있습니다.

경남 통영·고성에 단독 출마한 이군현 새누리당 후보는 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무투표 당선은 지난 1988년 13대 총선 이후 28년 만입니다.

<인터뷰> 이군현(당선자/새누리당·경남 통영·고성) : "믿고 맡기신 이유가 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그리고 안보에 대한 신념 때문에 찍어주셨을 텐데 실망시키지 않도록…."

이밖에도 앵커와 청와대 대변인 출신의 새누리당 민경욱 후보와 경찰대 교수와 전 프로파일러 출신의 더민주 표창원 후보도 나란히 국회에 입성했습니다.

KBS 뉴스 임재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